지메이코리아, 한국자원봉사문화에 발전기금 전달

최빛나 2016-05-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왼쪽부터 차은규 TMGFK 대표, 권오주 지메이코리아 회장, 권혁진 지메이코리아대표, 정희선 한국자원봉사문화 사무총장)

지메이코리아는 지난 18일 한국자원봉사문화에 발전기금을 후원했다. 이날 행사에는 권오주 지메이코리아 회장, 권혁진 대표, 정희선 한국자원봉사문화 사무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후원식을 진행했다.

사단법인 한국자원봉사문화는 자원봉사문화를 넓혀 가는 정책, 캠페인, 시민참여 등의 여러 활동을 강화해 자원봉사의 가치를 존중하는 문화,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시민을 발굴 및 양성,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사회적으로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봉사와 나눔에 대한 프로그램, 프로젝트 등을 기획 진행하는 사단법인단체다.

권혁진 대표는 "아버지의 기부문화에 대한 실천을 존경하고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학창시절부터 뜻을 함께 하고 싶었다. 이제 지메이코리아 대표로, 기부에 대한 기업들의 인식을 바꾸고 싶은 아버지의 생각과, 기부문화의 사회적 확산을 통해 지메이코리아 직원들의 자긍심을 진작과 자긍심 고취를 위하는 나의 실천이 함께 한다면 한국뿐 아니라 전 세계 까지 기부와 나눔에 대한 시선이 바뀔 것"이라며 "이번 한국자원봉사문화의 기부를 통해 시민들의 생각 또한 바뀔 것을 기대한다. 이후 더 다양한 카테고리 내에서 봉사에 대한 부분에 항상 참여하고 실천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메이코리아는 홍콩에 본사를 둔 지메이그룹의 한국 지사로, 투자 컨설팅 전문 기업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포커스 기사

1957년은 삼성이 국내 최초로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시작한 해이다. 학연, 지연, 혈연을 배제한 공정한 채용으로 63년간 채용문화의 혁신을 이끌며 오늘의 삼성을 있게 했다.
우리는 어떻게 전시회의 부스를 디자인하는가? 부스는 단순한 전시회의 홍보 공간을 넘어 우리 기업의 브랜드를 가장 극적으로 전달하는 매체이다.
중소기업은 다양한 경영전략을 통해 성장전략을 추진해야 한다. 이를 실현하기 위해서는 정부 정책기관의 기능과 이를 지원하는 지원기관의 성격을 파악할 필요가 있다.
5월이 되며 서서히 다시 전시회가 시작되고 있다. 코로나로 움츠렸던 경제가 다시 활성화되고 있다는 신호이기에 반갑기도 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이 끝나도 세계는 그 이전과 전혀 같지 않을 것이며 코로나19가 세계질서를 영원히 바꿔 놓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