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눈건강 '맥컬리 블루라이트 차단필름'으로 지키세요

신명진 2016-05-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 직장인들의 삶은 모든 종류의 스마트 기기와 연관 되어있다. 아침 기상과 동시에 스마트폰사용을 시작으로 하루 대부분의 시간을 컴퓨터 모니터와 노트북 화면을 보게 된다. 스마트기기 사용의 증가는 많은 직장인들의 눈 건강에 심각한 위협을 주고 있으며 눈의 피로감을 호소하며 병원을 찾는 경우가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렇게 직장인들의 눈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는 가장 큰 원인 중 하나가 바로 스마트 기기 액정에서 발생하는 '블루라이트(청광)'라는 파란색 계열의 빛이다.

이에 IT 주변기기 전문기업 맥컬리코리아(대표 허제유)는 최근 자사 제품인 '맥컬리 블루라이트 차단 필름'의 판매가 크게 호조를 보이는데 대해, 많은 직장인들을 자신의 눈 건강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현명한 소비자라 규정하며 맥컬리 블루라이트 차단 필름의 매출 증가는 곧 많은 직장인들의 눈 건강이 보호되고 있는 증거라며 자사 제품인 '맥컬리 블루라이트 차단 필름'의 품질에 큰 신뢰를 나타냈다.

블루라이트란 380~500nm 파장 영역에서 발생하는 푸른색의 빛으로, LED 액정을 사용하는 전자기기에서 발생하며 안구건조증을 유발하고 수면방해의 요인이 되는 유해광선으로 알려져 있다.

맥컬리 블루라이트 차단 필름은 컴퓨터 모니터 및 노트북을 포함한 각종 스마트 기기에서 발생되는 블루라이트를 평균 45% 이상 고르게 차단하여 각종 눈 건강을 해치는 악영향들을 감소시켜 눈을 보호해주는 기능성 시력보호필름이다.

특히, 블루라이트 차단필름의 선택 시 중요한 점은 특정 파장영역에서만 높게 차단하기보다는 전체 블루라이트 영역(380~500nm)에서 균일하게 차단시키는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고 맥컬리 관계자는 전했다.

한편, 맥컬리 블루라이트 차단 필름은 맥컬리 직영몰을 비롯해 오픈마켓 및 신세계몰, 현대몰, 지에스샵 쿠팡 등에서 구입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이탈리아 생활공예품 전문기업 Lineasette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단아한 스톤느낌을 잘 살려낸 세라믹소재의 생활공예품
54CELSIUS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타는 동안 뼈로 변하는 애완동물 디자인의 캔들 "PYRO PET"을 선보였다.
IT 주변 액세서리 제조기업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는 다가오는 신학기를 맞이해 5만원 이상 구매 시 '테라누보 텀블러'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페이퍼 샷(Paper shoot)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다양한 소재로 꾸밀 수 있는 DIY디지털 카메라 "페이퍼 샷(Pa
OLBRISH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기하학적 입체감을 모티브로 디자인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