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룩스, 중국 광저우 국제 조명 박람회 참가... 전시 콘셉트는 '스마트박스'

신명진 2016-06-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조명기업 필룩스(대표이사 배기복)가 지난 9일부터 4일간 개최된 중국 광저우 국제 조명 박람회에 참가했다.

이번 전시회서 필룩스는 11개 부스를 이은 99m² 대규모의 공간에서 사무실, 샵, 박물관 등을 현실감 있게 꾸며 공간의 성격에 맞게 효율적인 조명제품을 보여주고, 컨트롤 시스템을 시연했다.

필룩스는 이러한 전시 컨셉을 '스마트 박스'라고 명명하는데, 이처럼 스마트 박스에서는 공간과 상황에 따른 최적화된 조명 시스템을 바이어들에게 직접 보여줄 수 있다.

일반인들에게는 다소 전문적이고 생소할 수 있는 조명제품을 일상 공간을 통해 고스란히 보여줌으로써 필룩스 제품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또한 이번 박람회에서 필룩스는 스마트 박스 외에도 신제품 FLX DIVA3, MonoRail Spot, Jumpline 등을 내놨으며, 선반 및 가구 등에 특화된 막대기 형태의 LED 조명, 연결용량에 제한이 없는 LED 레일 조명 시리즈, 쇼케이스용 조명 등 다양한 조명제품을 전시했다.

광저우 국제 조명 박람회는 세계 3대 국제 조명 전문 박람회 중 하나로 중국에서 가장 큰 박람회이다. 필룩스는 2001년부터 매해 참가하고 있으며 매번 신제품을 소개해 왔다.

배기복 필룩스 대표이사는 "지난해 DIVA2 제품이 글로벌 조명 매출의 70% 이상을 차지했는데, 올해 출시한 DIVA3은 보다 업그레이드된 제품으로 올해 매출증대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건축 및 조명 디자이너, 글로벌 프로젝트 업체, 글로벌 리테일 업체 등 새로운 유통망을 확보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필룩스는 최고급 감성조명 제조회사로서 수출 비중이 전체 매출의 70%에 달하는 중소기업이다.

1997년 중국에 진출한 필룩스는 필룩스광전(산동)유한회사 설립했으며 산동보암전기유한공사를 종속회사로 뒀다. 중국 외에도 미국, 일본, 캐나다, 독일, 필리핀 등 국가에도 현지법인을 설립해 해외진출에 가속도를 내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스웨덴에 본사를 둔 종합가전기업 일렉트로룩스가 무선청소기 '퓨어(PURE) Q9 파워프로'를 출시했다.
독일 오디오 브랜드 젠하이저가 창립 75주년을 맞아 전세계 음악 전문가들에게 꾸준히 사랑 받으며 DJ 헤드폰의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HD25의 한정판 제품을 출시한다.
청류에프앤에스는 오는 6월 17(수)부터 19(금)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2회 국제환경산업기술 & 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20)에 참가해 바이오가스 정제설비(BCDF)와 에너지 가스 정제 설비(C
진에너텍은 오는 6월 17(수)부터 19(금)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2회 국제환경산업기술 & 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20)에 참가해 하수슬러지연료탄을 소개한다.
연당은 오는 6월 12일(금)부터 14일(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가해 여주쌀로 만든 전통소주를 소개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