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국제도서전, 한강 '채식주의자' 번역한 데보라 스미스 기자회견 열려

박지연 2016-06-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15일 오후, 코엑스 서울국제도서전(SIBF) 전시장 국제관에서는 최근 맨부커상을 수상한 한강의 <채식주의자>를 번역한 데보라 스미스(Deborah Smith)의 기자회견이 열렸다.

맨부커상 수상과 관련해 데보라 스미스는 번역은 겸손한 작업이며 자신을 내세우기 위함이 아니라고 운을 뗐다. 수상을 했다고 해서 자신이 한국문학에 대해 많이 아는 것은 아니며 다만 번역의 우수함을 인정받은 것은 기쁘다고 전했다.

특히 문학작품의 번역이 문학을 다시 쓰는 것임을 인정받은 것에 대해 기쁘다고 전한 데보라 스미스는 원작의 정신을 훼손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언어 형태에도 충실하려고 하며 원작에 대한 교만이나 부주의 때문이 아니라 더 큰 충실성을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경우에는 스스로 불충을 허락한다고 자신의 번역관을 피력했다. 더불어 번역가들은 늘 완벽함을 추구하지만 이는 번역가들이 결코 도달할 수 없는 가치로, 오역을 할 때 좌절감을 느끼고 낙담하지만 이러한 시행착오를 통해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말했다.

사랑하는 사람들과 좋은 작품을 나누고 싶어 번역을 한다는 데보라 스미스는 <채식주의자>의 치밀한 구조와 강렬한 이미지, 시적 문장에 주목하며 한강의 다른 작품을 읽을 날을 고대한다고 전했다.

앞으로 데보라 스미스는 한국문학번역원의 지원으로 한강의 다른 작품 <흰(The White Book>과 배수아의 작품 <에세이스트의 책상>과 <올빼비 없음>, <서울의 낮은 언덕>등을 출간할 예정이다. 또한 데보라 스미스가 경영하는 틸티트 악시스 출판사는 한국문학번역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한국문학 3종을 시리즈로 발행하는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서울시는 2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열린 올해 CES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서울관'을 열고, 25개 혁신기업과 함께 참가했다.
니콘이미징코리아(대표 정해환)는 Z 마운트 풀프레임(니콘 FX 포맷) 미러리스용 1.4배 텔레컨버터 내장의 고속 초망원 단초점 렌즈 'NIKKOR(니코르) Z 400mm f/2.8 TC VR S'를 19일 발표했다.
카카오는 만화 플랫폼 '픽코마'가 지난해 전세계 모바일 소비자가 가장 많이 지출한 앱(게임 제외) 6위에 올랐다고 19일 밝혔다.
스파크랩(대표 김유진)이 한국예탁결제원과 공동주관하는 혁신, 창업 기업 육성 프로그램 'K-Camp 부산' 3기 데모데이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베스텔라랩(대표 정상수)이 서울역 주차장에 실내 주차 내비게이션 서비스 '워치마일(Watchmile) 서울역'을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