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스피린터, 도심 야근족 귀가길 책임진다

최상운 2016-07-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바디빌더(Bodybuilder)인 ㈜에스모터스(대표이사 손주원)는 다임러 트럭 코리아㈜(대표이사 조규상)가 공급한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의 13인승 심야 콜 버스 용 컨버전 모델인 TX Nova 4대를 서울시택시운송사업조합(이사장 오광원) 소속회원사에 인도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5월 이후 서울 강남권역에서 시범 운행 중인 심야 콜 버스는 밤 11시부터 새벽 4시까지 대중 교통이 끊긴 시간에 직장인들이 스마트 폰 앱으로 편리하게 호출해서 이용하는 새로운 개념의 심야 교통수단으로 오는 7월 27일(수)부터 서울 지역에서 운행된다.

심야 콜 버스에 수입 차량으로 처음 제공되는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는 국산 콜 버스 차량과 동일한 요금으로 운행된다.

전 세계 프리미엄 밴의 대명사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는 1996년 1세대를 시작으로 20년 간 130개국에 290만대가 판매된 베스트셀링 모델이며 다양한 휠베이스, 전장, 높은 천장고 및 넉넉한 실내 공간 제공으로 고객의 니즈에 따라 다양한 용도 활용이 가능하다.

국내에서는 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스프린터 기본 차량과 서비스를 바디빌더(Bodybuilder)에 공급하고, 바디빌더는 세분화된 고객의 니즈를 반영하여 비즈니스용, 레저용, 콜 버스 등 다양한 용도의 컨버전 모델을 사용자에게 직접 제공하고 있다.

이번 심야 콜 버스에 제공되는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는 유로6를 충족한 최첨단 블루텍(BlueTec) 엔진을 적용하여 탁월한 경제성과 효율성을 높였다. 또한, 메르세데스-벤츠만의 혁신적인 기술로 최고의 안전성과 넓은 실내 공간뿐만 아니라 유럽형 프리미엄 시트 적용 및 실내 방음을 강화하여 밤늦게 귀가하는 승객들에게 쾌적하고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 조규상 대표이사는 "이번 서울 지역 심야 콜 버스 운행을 통해 많은 국내 고객들이 프리미엄 밴 스프린터의 편안한 승차감과 다양한 편의성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프리미엄 밴의 저변 확대를 위해 국내 고객의 니즈에 맞는 상품 개발은 물론, 바디빌더에 대한 지원 및 협력을 확대해 국내 특장 산업 활성화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는 랜드로버 설립 70주년을 맞아 '네버 스탑 디스커버링(Never Stop Discovering)'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대표 세드릭 주흐넬)는 아우디를 더욱 손쉽게 경험할 수 있도록 차량 정보와 다양한 혜택을 담은 어플리케이션 '플레이 아우디(Play Audi)'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사)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 손관수 협회장) 오피셜 위원회가 택티컬&아웃도어 쇼핑몰 넷피엑스 운영사인 (주)포스트엑스의 지원으로 모터스포츠 오피셜들에게 안전 장갑을 무상 지원키로 했다.
국내 자동차 유통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SK엔카에 등록된 누적 차량대수가 업계 최초로 800만 대를 넘어섰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제네시스 강남'과 '제네시스 사운드'가 2018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 Dot Design Award; 이하 레드닷 디자인상) 커뮤니케이션 부문의 리테일 디자인과 사운드 디자인 분야에서 각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