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스피린터, 도심 야근족 귀가길 책임진다

최상운 2016-07-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바디빌더(Bodybuilder)인 ㈜에스모터스(대표이사 손주원)는 다임러 트럭 코리아㈜(대표이사 조규상)가 공급한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의 13인승 심야 콜 버스 용 컨버전 모델인 TX Nova 4대를 서울시택시운송사업조합(이사장 오광원) 소속회원사에 인도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5월 이후 서울 강남권역에서 시범 운행 중인 심야 콜 버스는 밤 11시부터 새벽 4시까지 대중 교통이 끊긴 시간에 직장인들이 스마트 폰 앱으로 편리하게 호출해서 이용하는 새로운 개념의 심야 교통수단으로 오는 7월 27일(수)부터 서울 지역에서 운행된다.

심야 콜 버스에 수입 차량으로 처음 제공되는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는 국산 콜 버스 차량과 동일한 요금으로 운행된다.

전 세계 프리미엄 밴의 대명사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는 1996년 1세대를 시작으로 20년 간 130개국에 290만대가 판매된 베스트셀링 모델이며 다양한 휠베이스, 전장, 높은 천장고 및 넉넉한 실내 공간 제공으로 고객의 니즈에 따라 다양한 용도 활용이 가능하다.

국내에서는 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스프린터 기본 차량과 서비스를 바디빌더(Bodybuilder)에 공급하고, 바디빌더는 세분화된 고객의 니즈를 반영하여 비즈니스용, 레저용, 콜 버스 등 다양한 용도의 컨버전 모델을 사용자에게 직접 제공하고 있다.

이번 심야 콜 버스에 제공되는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Sprinter)는 유로6를 충족한 최첨단 블루텍(BlueTec) 엔진을 적용하여 탁월한 경제성과 효율성을 높였다. 또한, 메르세데스-벤츠만의 혁신적인 기술로 최고의 안전성과 넓은 실내 공간뿐만 아니라 유럽형 프리미엄 시트 적용 및 실내 방음을 강화하여 밤늦게 귀가하는 승객들에게 쾌적하고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 조규상 대표이사는 "이번 서울 지역 심야 콜 버스 운행을 통해 많은 국내 고객들이 프리미엄 밴 스프린터의 편안한 승차감과 다양한 편의성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프리미엄 밴의 저변 확대를 위해 국내 고객의 니즈에 맞는 상품 개발은 물론, 바디빌더에 대한 지원 및 협력을 확대해 국내 특장 산업 활성화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기아차는 지난 21일 국내외 교통사고 사례에 대한 정밀 분석을 토대로 복합충돌 상황에서의 탑승자 안전도를 높인 새로운 에어백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BMW 코리아 미래재단(이사장: 김효준)은 17일 서울 중구 스테이트타워 남산에서 '영 엔지니어 드림 프로젝트 6기'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는 '미국 굿 디자인 어워드(Good Design Award)'에서 '로디안 MTX' 제품이 수송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렉스턴 스포츠 칸을 비롯한 주요 모델을 제공, 안전하고 행복한 귀경길을 응원하는 '설 시승단'을 모집한다.
BMW 그룹이 18일 서울시 삼성동 트레이드 타워에서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BMW-모빌리티 테크 스타트업 라운드 테이블'을 주최했다.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9(C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