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융합엑스포 2016] 헬셀, DJI 드론 및 직접 조종 가능한 '드론 체험장' 마련!

김다현 2016-08-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헬셀(HELSEL, 대표 정미진, www.helsel.co.kr)은 8월 24일(수)부터 26일(금)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린 '2016 대한민국IT융합 엑스포'에 참가해 DJI의 드론을 비롯한 다양한 제품과 드론 체험장을 선보였다.

헬셀은 무인항공분야에서 드론을 중심으로 풍부한 지식과 노하우, 젊은 감각을 가진 전문가로 구성돼 신속한 구매, 품질 높은 제품, 안정적인 부품수급, 신뢰도 높은 고객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입문용 드론을 비롯한 카메라전용드론, 중상급용 드론, 촬영 전문 드론, 드론관련 콘텐츠, 레이싱드론 영상송수신장치 등을 제공하고 있다.

헬셀은 주력적으로 중국의 드론 전문 업체 'DJI'의 다양한 드론 제품들을 수입 및 유통하고 있다. 앞으로는 단순 수입 및 유통을 넘어 제조까지 발을 넓히기 위해 준비 중이다. 헬셀은 자회사 '신드론'을 설립해 자체적으로 드론을 생산하고 있으며 올해 말 첫 시제품이 나올 계획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참관객들이 직접 드론을 조종해볼 수 있는 '드론 체험장'까지 마련해 드론의 반경을 넓혔다. 또한, 대한민국IT융합엑스포과 같이 열린 '제2회 FPV 드론 레이싱 챔피언십'을 같이 주최하기도 했다.

한편 '2016 대한민국IT융합 엑스포'는 국내 최대 IT/모바일 융복합 산업 집적지역인 대구에서 열리는 대표적인 IT전시회로 모바일, 소프트웨어, 3D 및 디스플레이, 스마트카, 스마트워크, 스마트헬스케어 등의 제품들이 전시됐다. 또한 IT융복합 기술 관련 학술세미나, 수출상담회, 기술세미나, 투자설명회 등 다양한 세미나도 함께 진행됐다.

→ '2016 대한민국IT융합 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영상설명: '2016 대한민국 IT융합엑스포'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인도는 화장실을 비롯한 위생시설 부족으로 설사, 말라리아 같은 문제로 사망하는 인구가 많으며 이와 관련해 높은 보건비용이 발생하기도 한다. 약 538억 달러의 경제적 손실을 빚는 것으로 추정된다.
나래정보는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에 참가해 레포츠 기능을 특화시킨 스
트로닉스는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
CS는 '제주테크노파크'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에 참가
서우엠에스는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