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주요 통신사 한국에 모인다, 'Connect.W' 9월 27일 개최

유은정 2016-09-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전세계 주요 통신사들이 한국에 모인다. 올해도 해외 통신사와 국내 ICT 기업들을 매칭하는 'Connect.W 2016(이하 커넥트W)'이 오는 27일부터 28일까지 양일간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진행된다. 커넥트W는 '해외 수요 맞춤형 상품 전시회'와 바이어와의 '일대일 수출상담'이 결합된 형태의 ICT 분야 B2B 행사다.

작년 커넥트W에는 15개국 51개 해외 통신사와 협력사 바이어가 방문해 국내외 56개의 참가기업과 일대일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한화 8천 100만불에 달하는 계약이 성사되기도 했다.

이번 커넥트W에 바이어로 참가하는 해외 통신사는 ▲미국 Blaupunkt, ▲캄보디아 CamGSM, Viettel cambodia metfone, ▲홍콩 China Telecom협력사, ▲인도네시아 Telkomsel Indosat 협력사, Telcom Indonesia 협력사, ▲말레이시아 Telcom Indonesia 협력사, Celcom 협력사, Telkom malaysia, ▲미얀마 Telenor myarmar, ▲싱가포르 Singtel, Star hub 협력사, ▲대만 China Telecom 협력사, Taiwan startelekom 등이 있다.

올해 커넥트W에는 작년보다 많은 바이어와 기업들이 참여할 전망이다. 이에 KAIT는 효율적인 비즈니스 매칭을 위해 참가자들이 중앙 모니터를 통해 바이어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실시간 위치 확인 시스템을 서비스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에선 약 100여 개 기업이 참가하며 약 1억불 이상의 계약금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다. 또한 올해에는 디에스피원이 자체 개발한 'RTLS(Real Time Tracking Location System)'을 통해 바이어 등 참가자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시스템을 도입해 참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전세계 ICT 기업의 B2B 마켓플레이스를 표방하는 커넥트W는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가 주최하고 미래창조과학부,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성남산업진흥재단, ㈜DSPOne이 후원한다. 지난해 성공적인 첫회 성과에 이어 올해도 성공적인 비즈매칭 사례들을 만들어낼 전망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은 미디어, 개인 창작자, IT 전문가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차세대 소통 플랫폼 'SK텔레콤 뉴스룸'을 새롭게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실속형 노트북 '갤럭시 북 Go(Galaxy Book Go)'를 27일 국내 출시한다.
엘림넷(대표이사 한환희)이 지난 20일 비대면 시대에 최적화된 선진 교육 환경 조성을 위해 아주대학교 대학원(원장 노병희)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9월부터 선보여온 카카오TV 오리지널 콘텐츠의 누적 조회수가 지난 24일을 기준으로 10억회를 넘어섰다고 26일 밝혔다.
와디즈가 올초 예고한 금융과 비금융사업의 법인 분리를 완료하며, 각 부문별 사업 고도화에 박차를 가한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