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민, 심박수까지 체크하는 스마트워치 '포러너 235' 출시

최영무 2016-09-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미국의 GPS기반 스마트기기 전문기업 가민(Garmin)은 금일(6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러닝 애호가들을 겨냥한 스마트워치 '포러너 235(Forerunner 235)'를 국내 출시했다.

포러너 235는 손목을 통해 심박수를 체크할 수 있는 '가민 엘리베이트' (Garmin Elevate) 기능을 적용한 제품으로, 컬러풀한 그래픽 인터페이스를 적용해 심박수 및 심박수 영역을 포함한 다양한 러닝 데이터를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으며, 이에 따른 효율적인 훈련이 가능하다.

심박수 측정 기능 외에도 걸음 수, 칼로리 소모량, 수면상태 측정 등 건강관리 관련 다양한 데이터들을 측정할 수 있으며, 스마트폰과 연동을 통해 각종 스마트 알림 기능, 음악 감상, 음성 알림 기능 설정 등 다양한 조작 설정이 가능하다. 또한, 스마트워치 플랫폼인 커넥트 IQ(Connect IQ)에 연결해 기타 앱 및 위젯, 시계 화면 및 데이터 영역 등 시계 화면을 자신의 용도에 따라 개인화해 설정할 수 있다.

또한 포러너 235는 최신 가민 커넥트 (Garmin Connect) 모바일 앱과 자동으로 동기화되어 각종 기록 및 데이터, 기록향상 과정 등을 저장하고 관리할 수 있으며, 유저들과 기록 비교 및 경쟁 등이 가능하다.

포러너 235는 트레이닝 모드에서 최대 11시간, 액티비티 트래킹 모드(GPS OFF 시)에서는 최대 9일간의 강력한 배터리 성능을 제공하며, 50미터 생활방수 기능을 지원한다. 색상은 레드, 핑크, 민트 등 3가지 컬러로 출시됐으며, 무게는 42g이다. 구입 가격은 39만9,000원이다.

가민의 아시아 지역 영업 및 마케팅 총괄책임자 다니엘 젠(Daniel Chien)은 "포러너 235는 새로운 폼팩터와 신규 트레이닝 툴셋 뿐 아니라 손목에 찬 시계를 통해 심박수를 편리하게 측정할 수 있기 때문에 러닝 애호가들이 그들의 훈련 목표와 계획을 설정하고 기록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키는데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인솔라는 토론토 환경 보호 당국과 손잡고 기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지속 가능 에너지 개발에 힘쓴다고 밝혔다.
한국아트앤컷디자인협회(KADA)와 그램벌룬이 토퍼창업 및 풍선창업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아론비행선박산업㈜은 지난 3월31일 한국선급으로부터 국내 최초로 수면비행선박(위그선) 선급증서를 발급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인텔 공인 대리점인 피씨디렉트(대표 서대식), 인텍앤컴퍼니(대표 서정욱), 코잇(대표 손창조) 등 3사는 '가장 특별한 DIY PC, 인텔 코어 프로세서 구매 & 퀴즈 이벤트'를 5월 7일까지 진행한다.
간판 비교견적 플랫폼 1위 간판다이렉트가 견적 신청 금액 40억원, 견적신청 건수 2000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