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 코리아, 밀워키에이트 엔진 장착한 '2017년식 투어링' 출시

최상운 2016-09-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역사상 가장 강력한 엔진, '밀워키에이트(Milwaukee-Eight)'를 장착한 2017년식 투어링 출시를 기념해 사전 예약판매를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전 예약판매는 100대 한정으로 진행되며, 특별히 기존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고객에게 새롭게 바뀐 밀워키에이트를 우선적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예약판매 되는 2017년식 투어링은 ▲로드킹 ▲스트리트 글라이드 스페셜 ▲로드 글라이드 스페셜 ▲로드 글라이드 울트라 ▲울트라 리미티드 ▲울트라 리미티드 스페셜 등 총 6종이다.

2017년식 투어링에는 새롭게 개발된 '밀워키에이트 107(1,745cc)' 엔진이 장착된다. 밀워키에이트는 할리데이비슨의 9번째 빅 트윈(Big Twin) 엔진으로 성능과 내구성, 스타일 등 모든 것이 완전히 새롭게 개발됐다.

특히 예약판매를 통해 모터사이클을 구매한 고객에게는 80만 원 상당의 오일팬을 추가적으로 제공한다.

또 오는 11월, 제주도를 포함한 '모터사이클 전국 투어' 이벤트에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2017년식 투어링은 9월 19일부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전국 8개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예약 판매된 모터사이클은 주문한 순서대로 지급 된다.

밀워키에이트는 두 종류로 '밀워키에이트 107(1,745cc)'과 '밀워키에이트 114(1,870cc)' 엔진이 있다. 2017년식 투어링에는 밀워키에이트 107이, CVO에는 밀워키에이트 114 엔진이 장착된다. 이 엔진은 할리데이비슨만의 클래식한 브이트윈(V-Twin) 외관을 유지하면서도, 실린더당 밸브 수를 4개로 늘려 최대 토크가 이전보다 10% 증가됐다. 또 싱글캠을 채택해 공회전 시 불필요한 진동과 노이즈를 감소시켰으며, 향상된 열관리 시스템을 적용해 도심지역 주행 시 가다 서다를 반복해도 라이더와 동승자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한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강태우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초기 물량이 제한적이므로, 그 동안 할리데이비슨 코리아에 보내주신 성원에 보답하고자 기존 고객 대상으로 예약판매를 진행하게 됐다"라며 "2017년식 투어링을 만나는 순간, 향상된 밀워키에이트 엔진에 대한 라이더들의 기대감은 곧 확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2020년 8월 중고차 시세를 7일 공개했다.
캐딜락이 6일(미국현지시간) 전기차 포트폴리오에 대한 소개를 시작하며 다이내믹하면서도 모던한 럭셔리 순수 전기 크로스오버 전기차 리릭(LYRIQ)을 공개했다.
코로나 19 여파로 인해 국내 완성차 업계의 판매 부진이 장기화하고 있다.
쉐보레 트래버스가 7월 한 달 동안 한국수입자동차협회(이하 KAIDA) 집계 기준 총 427대를 등록, KAIDA 집계 이후 처음으로 수입 대형 SUV 세그먼트 1위에 올랐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당초 8월 1일 자로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명됐던 뵨 하우버(Björn Hauber) 메르세데스-벤츠 스웨덴 및 덴마크 사장이 일신 상의 사유로 부임이 어려워짐에 따라 현재 고객서비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