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 코리아, 밀워키에이트 엔진 장착한 '2017년식 투어링' 출시

최상운 2016-09-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역사상 가장 강력한 엔진, '밀워키에이트(Milwaukee-Eight)'를 장착한 2017년식 투어링 출시를 기념해 사전 예약판매를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전 예약판매는 100대 한정으로 진행되며, 특별히 기존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고객에게 새롭게 바뀐 밀워키에이트를 우선적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예약판매 되는 2017년식 투어링은 ▲로드킹 ▲스트리트 글라이드 스페셜 ▲로드 글라이드 스페셜 ▲로드 글라이드 울트라 ▲울트라 리미티드 ▲울트라 리미티드 스페셜 등 총 6종이다.

2017년식 투어링에는 새롭게 개발된 '밀워키에이트 107(1,745cc)' 엔진이 장착된다. 밀워키에이트는 할리데이비슨의 9번째 빅 트윈(Big Twin) 엔진으로 성능과 내구성, 스타일 등 모든 것이 완전히 새롭게 개발됐다.

특히 예약판매를 통해 모터사이클을 구매한 고객에게는 80만 원 상당의 오일팬을 추가적으로 제공한다.

또 오는 11월, 제주도를 포함한 '모터사이클 전국 투어' 이벤트에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2017년식 투어링은 9월 19일부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전국 8개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예약 판매된 모터사이클은 주문한 순서대로 지급 된다.

밀워키에이트는 두 종류로 '밀워키에이트 107(1,745cc)'과 '밀워키에이트 114(1,870cc)' 엔진이 있다. 2017년식 투어링에는 밀워키에이트 107이, CVO에는 밀워키에이트 114 엔진이 장착된다. 이 엔진은 할리데이비슨만의 클래식한 브이트윈(V-Twin) 외관을 유지하면서도, 실린더당 밸브 수를 4개로 늘려 최대 토크가 이전보다 10% 증가됐다. 또 싱글캠을 채택해 공회전 시 불필요한 진동과 노이즈를 감소시켰으며, 향상된 열관리 시스템을 적용해 도심지역 주행 시 가다 서다를 반복해도 라이더와 동승자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한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강태우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초기 물량이 제한적이므로, 그 동안 할리데이비슨 코리아에 보내주신 성원에 보답하고자 기존 고객 대상으로 예약판매를 진행하게 됐다"라며 "2017년식 투어링을 만나는 순간, 향상된 밀워키에이트 엔진에 대한 라이더들의 기대감은 곧 확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쉐보레(Chevrolet)가 1월 16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쉐보레의 새로운 글로벌 SUV '트레일블레이저(Trailblazer)'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더 스포티하고 강력한 성능의 신형 718 GTS 4.0을 새롭게 선보이며, 미드 엔진 스포츠카 라인업을 더욱 확장한다고 밝혔다. 신형 718 GTS
페라리 박물관 두 곳의 2019년 관람자 수가 60만 명 이상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 수치를 달성했다.
글로벌 기술 기업 다이슨은 국내 서비스 센터를 잇따라 개설하며 고객 서비스를 더욱 강화한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2019년 내수시장에서 총 8만 6,859대를 판매했다. 그 중 3만 1,810대가 LPG차로 전체 판매량의 36.6%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