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일본서 '굿 디자인상 2016' 베스트 100 선정

최상운 2016-09-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G 시그니처 올레드 TV'와 'LG 시그니처 냉장고'는 29일 일본디자인진흥회가 발표한 '굿 디자인상 2016(Good Design Award 2016)'에서 'Best 100'에 선정됐다. 이 밖에 'LG 시그니처 세탁기', 'LG 시그니처 가습공기청정기' 등 LG전자 제품 14개가 우수디자인으로 인증받았다. 16개 수상은 국내 기업 중 최다 실적이다.

'Best 100'에 선정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는 올해 4월 일본 출시 후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LG전자는 2.57mm의 올레드 패널 뒤에 투명 강화유리를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줬다. 이 제품은 앞뒤와 양옆 어디에서 보더라도 유려한 조형작품을 연상시킨다. 심사위원단은 "안정감을 주며 군더더기 없는 미니멀리즘 디자인을 구현한 제품"이라고 평가했다.

LG 시그니처 냉장고는 외관을 브러쉬로 수백 번 이상 곱게 긁는 방법으로 처리, 스테인리스 본연의 은은하고 화려한 느낌을 살렸다.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표면에 블랙다이아몬드 코팅을 적용, 냉장고 문이 닫힌 상태에서도 외부로부터 유입되는 빛을 차단하고 은은한 광택을 유지시켰다. 심사위원단은 "주부들의 행동을 충분히 관찰하고 이해한 UX(User Experience)가 반영된 꿈에 그리던 냉장고"라고 극찬했다.

LG 시그니처는 본질에 충실하면서 정제된 디자인으로 간결한 세련미와 고급스러운 디테일을 구현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 밖에도 21:9 화면비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LG 울트라 슬림 노트북 그램 15, G5 & friends, 롤리 키보드2 등 총 16개의 LG전자 제품이 수상했다.

올해로 60주년을 맞이한 일본 '굿 디자인상'은 공업 제품에서 이벤트 활동까지 종합적인 카테고리로 디자인을 평가하는 디자인상으로 'iF 디자인상(iF design award)', '레드닷 디자인상(reddot design award)'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와 함께 글로벌 4대 디자인상으로 평가 받고 있다.

LG전자 디자인센터장 노창호 상무는 "세월이 흘러도 변치 않는 정제된 디자인과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는 LG시그니처 디자인이 인정받은 결과" 라며 "LG전자만의 차별화된 디자인 가치를 지속적으로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서울산업진흥원(SBA), 글로벌 뉴스네트워크 AVING NEWS는 오늘(19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2019 VALUE UP 비즈니스 콘서트'를 개최했으며 행사는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2019 VALUE UP 비즈니스 콘서트가 지난 19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개최됐으며 이날 시상식에서는 참가 미디어들이 'Top 3' 기업을 선정하며 행사의 대미를 장식했다.
2019 밸류업 비즈니스 콘서트에 참가한 OLT파워는 정전 없이 전압을 조정할 수 있는 '스마트 변압기' 등 제품을 선보였다.
2019 밸류업 비즈니스 콘서트에 참가한 아이티버스는 미디어 컨트롤러 기능을 하는 스마트 터치패드와 마우스 등 입력장치를 선보였다.
2019 밸류업 비즈니스 콘서트에 참가한 네오사피엔스는 AI 기술 기반의 성우 서비스 '타입캐스트'를 선보였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