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일본서 '굿 디자인상 2016' 베스트 100 선정

최상운 2016-09-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G 시그니처 올레드 TV'와 'LG 시그니처 냉장고'는 29일 일본디자인진흥회가 발표한 '굿 디자인상 2016(Good Design Award 2016)'에서 'Best 100'에 선정됐다. 이 밖에 'LG 시그니처 세탁기', 'LG 시그니처 가습공기청정기' 등 LG전자 제품 14개가 우수디자인으로 인증받았다. 16개 수상은 국내 기업 중 최다 실적이다.

'Best 100'에 선정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는 올해 4월 일본 출시 후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LG전자는 2.57mm의 올레드 패널 뒤에 투명 강화유리를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줬다. 이 제품은 앞뒤와 양옆 어디에서 보더라도 유려한 조형작품을 연상시킨다. 심사위원단은 "안정감을 주며 군더더기 없는 미니멀리즘 디자인을 구현한 제품"이라고 평가했다.

LG 시그니처 냉장고는 외관을 브러쉬로 수백 번 이상 곱게 긁는 방법으로 처리, 스테인리스 본연의 은은하고 화려한 느낌을 살렸다.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표면에 블랙다이아몬드 코팅을 적용, 냉장고 문이 닫힌 상태에서도 외부로부터 유입되는 빛을 차단하고 은은한 광택을 유지시켰다. 심사위원단은 "주부들의 행동을 충분히 관찰하고 이해한 UX(User Experience)가 반영된 꿈에 그리던 냉장고"라고 극찬했다.

LG 시그니처는 본질에 충실하면서 정제된 디자인으로 간결한 세련미와 고급스러운 디테일을 구현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 밖에도 21:9 화면비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LG 울트라 슬림 노트북 그램 15, G5 & friends, 롤리 키보드2 등 총 16개의 LG전자 제품이 수상했다.

올해로 60주년을 맞이한 일본 '굿 디자인상'은 공업 제품에서 이벤트 활동까지 종합적인 카테고리로 디자인을 평가하는 디자인상으로 'iF 디자인상(iF design award)', '레드닷 디자인상(reddot design award)'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와 함께 글로벌 4대 디자인상으로 평가 받고 있다.

LG전자 디자인센터장 노창호 상무는 "세월이 흘러도 변치 않는 정제된 디자인과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는 LG시그니처 디자인이 인정받은 결과" 라며 "LG전자만의 차별화된 디자인 가치를 지속적으로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오는 21일 공식 출시되는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20 전용 케이스를 출시했다.
산업용 잉크젯 마킹기 전문기업 씨.아이.제이코리아는 오는 9월 2일(수)부터 9월 5일(토)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K-PRINT 2020'에 참가해 인체무해 친환경 잉크를 소개하며 이를 활용한 마스크
'㈜식탁이있는삶(대표 김재훈)'은 지난달 1일 국내 커피헌터 1세대인 안명규 명장과 ㈜식탁이있는삶의 온라인 스페셜티푸드 플랫폼 '퍼밀(permeal)'이 '커피명가' 브랜드관을 오픈했다고 6일 밝혔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가 부산항 북항 재개발 사업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8월 12일부터 부산항 북항 홍보관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모바일 액세서리 전문기업 아트뮤(ARTMU)를 운영하는 ㈜아트뮤코리아(대표 우석기)가 100W 전류 공급을 지원하는 럭시(Luxy) 'C타입 고속충전케이블'을 11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