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엄마들의 필수코스가 된 인천 대표 전시회, '제 13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영상 스케치

김다현 2016-10-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인천 대표 전시회 '인천 베이비 & 키즈페어(INCHEON BABY & KIDS FAIR 2016)'가 10월 6일(목)부터 9일(일)까지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렸다. '인천로맨스-엄마로 처음 만나는 스토리'라는 슬로건으로 13번째로 찾아간다.

세계전람이 주최하고 튼튼영어가 후원하는 이번 전시는 임산부를 비롯 예비 부모, 엄마, 아빠, 학부모들의 필수 코스로 자리잡았다. 찾는 전시회로도 유명하다.
올해 160여 개 참가사, 400부스 규모로 더욱 다채롭게 돌아와 유모차, 카시트, 아기띠, 스튜디오, 매트, 웨건, 킥보드, 돌잔치업체, 유아동 의류, 이유식, 영양제, 스킨케어, 출산용품, 도서, 학습지, 교재, 교구, 외국어교육 및 유아용품 등 신생아와 영유아에 관련된 다양한 제품과 브랜드들이 총 출동했다.

엄마들에게 높은 인지도를 갖고 있는 브랜드들이 대거 참여해 직접 엄마들을 만났다. 주요 용품 기업과 브랜드로는 뻬그뻬레고, 다이치, 실버크로스, 에르고, 브라이택스, 페도라, 킨즈웨건, 미가스튜디오, 아이메모리스튜디오, 파티파라나, 아이엔젤, 파티피움, 마이크로킥보드, 프라젠트라, 마더스베이비, 베비언스, 푸고, 베이비무브, 순성산업, 아토팜 등이 있고, 교육업체로는 월드패밀리잉글리쉬, 아람, 장원교육, 여원미디어, 애플비, 월드베스트, 웅진씽크빅, 아가월드 등이 참가했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공식 홈페이지(www.ibabyshow.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최사 세계전람은 11월 24일부터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38회 서울국제 유아교육전&키즈페어'와 11월 3일부터 베트남 호치민에서 열리는 '베트남 국제 베이비&키즈페어' 개최도 앞두고 있다.

→ '제 13회 인천 베이비&키즈 페어'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릴리커버는 11월 19일(목)부터 2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0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에 참가해 개인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를 소개한다.
미래인더스트리는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혁신적인 유수분리조를 소개할 예정이다.
투자유치를 받기위한 여러 가지 이슈사항이 존재한다. 투심위에서 검토하는 사항은 시장성이슈, 경쟁력(차별성)이슈, 사람(또는 조직역량)이슈, EXIT가능성등이 있다. 그렇다면 세부 검토사항을 살펴보자. 첫 번째 시장성
10월 넷째 주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한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0월 14일 '2020년 해외기업 비즈니스 교류행사(2020 Gy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