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 코리아, 경기도와 자율 기술 협력 '판교 창조경제밸리 업무협약서' 체결

최상운 2016-10-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19일 경기 창조경제혁신센터 기가홀에서 자율주행 기술 협력을 위한 '판교 창조경제밸리 업무협약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 설명 : 왼쪽부터 남경필 경기도지사, 마틴 뷜레 BMW 그룹 코리아 R&D 센터장)

이날 협약식에는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BMW 마틴 뷜레(Martin Woehrle) BMW 그룹 코리아 R&D 센터장이 참석했다.

BMW와 경기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선진 자율주행 기술 개발과 판교제로시티 조성 사업의 성공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BMW는 자율주행기술과 관련한 커넥티드 모빌리티 연구를 위해 경기도와 협력하는 동시에 판교제로시티 산업시설 용지에 자율주행 R&D 활동을 위한 시설 건립에 협력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자율주행에 필요한 전기차 및 수소차 충전시설과 자기유도 장치, V2X(Vehicle to Infrastructure) 및 디지털 고밀도 전자지도와 같은 서비스 인프라 지원에 노력하며, BMW와의 상호협력 차원에서 판교제로시티에 다양한 기술 파트너들을 유치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BMW는 자율주행 및 커넥티드 모빌리티의 첨단 기술을 경기도가 현재 추진 중인 자율주행차 테스트베드인 판교제로시티의 인프라를 활용하여 개발할 예정이다. 특히 한국 시장에 특화된 자율주행 기술 시험 및 연구를 진행해 보다 안전하고 최적화된 자율주행차를 선보인다는 전략이다.

아울러 BMW와 경기도는 초기협력단계에서 커넥티비티, 센서류 및 관련 서비스 등에 초점을 맞추고 향후 2021년까지 완전 자율주행차를 목표로 상호 협력할 전망이다.

한편 이날 협약식과 함께 '자율주행 혁명과 미래형 스마트시티'를 주제로 열린 '2016 빅포럼(B.I.G. Forum)'이 열렸다. 마틴 뷜레 BMW 그룹 코리아 R&D 센터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미래의 자율주행차는 인간의 손과 발, 눈과 뇌를 모두 자유롭게 할 것" 이라며 "인간이 개입할 필요가 전혀없는 완벽한 자율주행차 시대가 머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벤틀리모터스코리아는 럭셔리 SUV 벤테이가에 트윈터보 가솔린 V8 엔진을 탑재한 '벤틀리 벤테이가 V8' 모델의 국내 인도를 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시트로엥(CITROËN)은 11일, 이동 중 편안함을 위해 개발된 특수안경 '씨트로엥(SEETROËN)'을 클라우드펀딩 사이트 와디즈에서 선공개한다고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럭셔리 스포츠카 뉴 8시리즈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
기아자동차가 오는 12월 출시를 앞둔 3세대 K5의 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현대·기아자동차는 지난 11월 6일부터 8일까지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협력사 신기술 및 스타트업 우수기술 전시 ▲R&D 우수 협력사 포상 ▲글로벌 완성차 비교 전시 등 다양한 행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