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테크놀로지, 숙명여중 학생 초청 'IT톡(Talk)' 개최

최영무 2016-10-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종합 ICT전문기업 바른테크놀로지(대표 김동섭)는 서울 숙명여자중학교 학생들을 초청해 이공계 진로직업체험 토크콘서트 'IT톡(Talk)'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진로체험 프로그램은 중학교 자유학기제를 맞아 강남 지역 중학생들에게 다양한 직업을 미리 경험해보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으며, 강남진로직업체험센터(센터장 정성기)와 연계해 기획됐다.

교육에는 바른테크놀로지 사내 분야별 ICT 전문가들이 차례로 나서, 숙명여중 학생들에게 최근 ICT산업의 트렌드와 시장의 변화 등에 대해 소개하고, 모바일 보안 및 솔루션 부문, SI•NI 부문 등에 대한 기술교육을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진행됐다.

특히 이날 교육에는 대학생 이공계 선배 멘토단도 함께 참석해 진로 설계와 관련해 청소년들의 의견을 듣는 '릴레이 공감 톡'을 진행해 이공계에 대한 실질적인 진로탐색의 기회를 가졌다.

참가 학생들의 많은 질문도 이어졌다. 이날 행사에 참석했던 서울 숙명여중 서현진 학생(14)은 "이공계 분야가 다소 어렵게 느껴졌는데, 대학생 멘토의 이야기를 통해 좀 더 쉽게 다가갈 수 있게 된 것 같다"면서 "이번 교육을 계기로 앞으로 이공계 인재로 성장하기 위해 더 노력하고 싶다"고 말했다.

설명환 바른테크놀로지 커뮤니케이션팀장은 "미래의 이공계인을 꿈꾸는 학생들에게 앞으로 많은 교육기회가 제공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청소년들의 눈높이에 맞춘 진로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IT에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44돌을 맞은 바른테크놀로지는 1972년 설립되어 한국의 정보통신 1세대 ICT 업계 3D기술의 대표기업이다. 국내 최초로 데이터통신용 모뎀을 개발해 상용화했으며, 3D입체 영상시스템 사업 관련 원천기술을 확보했다. 최근 SI•NI 사업을 기반으로 디지털 스페이스사업, 애플리케이션 보안 소프트웨어, 3D 도면 솔루션 유통사업 등 새로운 ICT 분야로 사업 영역을 넓히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4YFN는 스타트업 행사로, '4 Years From Now'라는 뜻으로 4년 뒤에는 MWC에 참가할 정도로 가능성이 있는 벤처기업들이 모여있는 전시회다.
이제 모바일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된 세상. 오는 2 월 24 일 모바일 트렌드를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MWC 바르셀로나 2020' 전시회가 개최된다.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가 'MWC 바르셀로나 2020'의 미디어 파트너로 선정됐다. 13년간 IFA, CES 등 해외 유명 전시회를 취재 및 보도한 에이빙뉴스는 올해도 MWC 바르셀로나에 특별취재단을 파
밍글콘이 미취학 아동, 초등 저학년 어린이를 위한 컴퓨팅 사고력 향상 게이미피케이션인 '밍글봇,도와줘!'(Minglebot, Help!) 앱을 출시했다.
MWC 바르셀로나는 2020년 2월 24~27일 피라 그란 비아(Fira Gran Via), 피라 몬주익(Fira Montjuïc) 및 라파르가 로스피탈레트(La Farga L'Hospitalet)에서 개최되는 가운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