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CES 2017] '대구테크노파크', 22개 국내 유망기업과 세계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7' 참가, 해외시장 개척에 나선다

유은정 2016-12-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 대구테크노파크 스포츠융복합산업지원센터, 스마트벤처 창업학교, 스마트드론기술센터 등 첨단 ICT융복합산업육성을 이끄는 기관들이 국내 유망기업 22곳과 함께 오는 1월 5일(목)부터 8일(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인 'CES 2017(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해외시장에 진출한다는 소식이다.

CES 2017은 올해 개최 50주년을 맞이하면서 각국의 IT업체들의 신제품 출시의 중요한 장으로 활용되며, 글로벌 기업들이 대거 참가하는 세계 주요 전시회 중 하나이다. CES를 주관하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는 150개국 4,000여 개 기업과 5만 명의 전문가, 17만 명의 참관객이 이번 'CES 2017'을 찾을 것이라고 전망한 바 있다.

이번 대구 공동관에는 전국 22개 유망 중소/벤처기업들로 구성됐으며 참가기업들은 IoT, AR/VR, 로봇, 드론, 자동차, 스포츠융복합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구성되어 있으며 참신한 아이디어와 최신 기술을 통해 구현된 제품을 통해 북미 시장을 중심으로 한 해외 바이어들에게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대구 공동관은 Westgate Las Vegas(구, LVH)와 Sands Expo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참가 기업으로는 팔콘, 알에프, 네트워크코리아, 삼쩜일사, 아이티헬스, 그리폰다이나믹스, 나노렉스, 에이알미디어웍스, 엔디에스솔루션, 엘리비전, 태원이노베이션, 화신, 세영정보통신, 스키에이트, 오성이엔씨, 퀀텀게임즈, 주식회사고퀄, 에이웍스, 세컨그라운드, 크리에이터스, 드로젠, 무지개연구소가 있다.

한편, 대구테크노파크와 경북대 스마트벤처창업학교, 경북대스마트드론기술센터는 CES 대구 공동관을 개설하고 22개 기업의 전시운영 및 비지니스 바이어 상담을 지원한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0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세계에 소개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미강디스플레이(대표 홍석원)는 10월 17일(화)부터 20일(금)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한국전자전(KES)'에 참가해 디지털사이니지 쇼윈도 광고시스템 '돈스탑'을 선보였다.
에어텍(대표 박선영)은 10월 17일(화)부터 20일(금)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한국전자전(KES)'에 참가해 소형 공기청정기 '아바네로' 시리즈를 선보였다.
브로스앤컴퍼니(대표 박기열)는 10월 17일(화)부터 20일(금)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한국전자전(KES)'에 참가해 조명등이 결합된 블루투스 스피커를 선보였다.
넷아스기술은 10월 17일(화)부터 20일(금)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한국전자전(KES)'에 참가해 소프트웨어 정의 스케일 아웃 NAS를 선보였다.
광주연구개발특구 소속 기업들은 10월 17일부터 18일까지 양일간 대전컨벤션센터 1층 전시홀에서 열린 '2017 연구개발특구 기술박람회'에 참가해 다양한 우수 제품들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