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7] 크레모텍(CREMOTECH), CES 2017 혁신상 수상한 레이저 빔 프로젝터 'C200' 소개

신명진 2017-01-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크레모텍(CREMOTECH)은 1월 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2017 국제전자제품박람회(이하 CES 2017)'에 참가해 레이저 빔 프로젝터 'C200'을 선보였다.

크레모텍이 이날 전시회에서 소개한 C200은 기존의 LED광원을 이용한 프로젝트와 달리 레이저 빔을 이용하기 때문에 기기를 어느 곳에 두어도 정확히 초점을 맞추고 선명한 화면을 출력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안드로이드가 기기 내부에 OS로 탑재되어 있기 때문에 사용자는 어느 곳에서든 C200을 이용해 문서작업을 하고 인터넷으로 전송할 수 있다.

김성수 크레모텍 대표는 "현재 자동차에 설치 가능한 프로젝터를 미국, 일본의 기업과 공동으로 제작중이다"라며 "향후에는 홀로그램까지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0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7'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마린이노베이션이 제주 우뭇가사리를 원료로 한 양갱 'DALHAROO'를 출시했다.
'농식품 벤처육성 지원사업'에 관심있는 예비창업자와 창업기업을 오는 19일까지 모집한다.
2월 둘째 주 국내외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한다.
프로젝터 전문 브랜드 옵토마의 4K UHD 초단초점 프로젝터 'P1'이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0(iF Design Award 2020)'에서 홈시어터 프로젝터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오는 3월 6일 국내 정식 출시를 앞둔 삼성전자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0·S20+·S20 울트라 전용 케이스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