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코리아, 지난 해 글로벌 판매량 187만 1천대 돌파... 7년 연속 성장

최상운 2017-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는 아우디가 지난해 전 세계 판매대수 총 187만 1,350대를 기록하며 2015년 대비 3.8% 증가했다고 밝혔다. 다양한 신 모델 출시에 힘입어 주요 시장(유럽 지역 7.6%, 북미 지역 5.3%, 미국 지역 4%, 아시아태평양 지역 0.5%)에서 성장세를 나타냈다.

아우디는 지난 2009년 세계 총 판매대수 94만 9,729대를 기록한 이래, 7년 연속 성장하며 지난해에는 2009년 대비 약 2배에 달하는 판매대수를 기록했다.

2016년 해외 시장에 처음 출시된 '뉴 아우디 A4'의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7.6% 상승한 33만 7,550대를 기록했으며 유럽 시장에서는 2016년 한 해 동안 전년 대비 25.7% 상승한 16만 4,600대를 판매하며 놀라운 성장세를 나타냈다. 이러한 높은 인기에 힘입어 '뉴 아우디 A4'는 유럽 시장에서 프리미엄 세그먼트 1위를 달성했다. 올해는, 지난해 말 유럽 시장에 출시된 '뉴 아우디 A5 쿠페' 가 전 세계로 출시 예정이며 '뉴 아우디 A5 스포트백'이 미국을 포함해 전 세계 출시를 앞두고 있다.

'뉴 아우디 A4'와 더불어 지난해 처음으로 해외 시장에 선보인 프리미엄 SUV '뉴 아우디 Q7'2세대 모델은 43.6%의 증가한 총 10만 2,200대의 판매대수를 기록했다. '뉴 아우디 Q7'은 해당 모델 사상 처음으로 연간 판매 10만 대를 돌파하며 이전 1세대 모델 평균 연간 판매대수의 두 배가 넘는 판매대수를 기록했다. 아우디 SUV 라인 중, 가장 콤팩트한 사이즈에 다이내믹한 퍼포먼스를 겸비한 '뉴 아우디 Q2' 지난 해 말 유럽 시장 출시에 이어 올해 해외 시장 출시를 앞두고 있어, 아우디 SUV의 성장세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최고 인기 모델인 '뉴 아우디 Q5'도 2017년 신 모델 출시 예정이다.

'아우디 스포트 GmbH(Audi Sport GmbH)' 역시 2016년 아우디의 성장을 이끈 원동력 중 하나다. '아우디 스포트 GmbH'의 플래그십 모델인 '뉴 아우디 R8'은 31.8%라는 높은 성장률을 기록하며 총 2,890대가 판매되었다. R 시리즈와 RS 모델 라인업은 사상 처음으로 2만대 이상 판매되며 전년 대비 18% 성장한 2만 200대 판매대수를 기록했다.

디트마 포겐라이터(Dietmar Voggenreiter) 아우디 AG 마케팅 겸 세일즈 부문 총괄은 "2016년은 여러 주요 시장의 위축으로 예상치 못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전세계적으로 고른 성장세를 보이며 아우디 브랜드의 저력을 다시금 입증하는 한 해였다."라며 "신규모델들의 높은 인기는 아우디의 우수한 기술력과 경쟁력을 시장에서 인정받고 있다는 것을 증명한다. 올해에도 아우디는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다양한 모델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에서 개막한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양산형 콘셉트 모델'을 중국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 전시관'에서 열린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형 소형 SUV '엔시노'를 최초로 선보였다.
국내 모바일커머스 티몬이 국산제품 최초로 도로주행 인증을 획득한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온라인 독점판매 한다.
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프렌치 시네마 투어 2017' 영화제에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를 의전차량으로 지원했다.
내비게이션 마감재 전문브랜드 아이프레임이 소형 SUV 기아차 '스토닉' 전용 집중키 마감재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