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지난 해 글로벌 시장서 전년 대비 6% 증가한 23만 7778대 판매

최상운 2017-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는 2016년 한 해 동안 전 세계에 총 23만 7천 778대의 차량을 판매하며, 2015년 대비 6% 성장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포르쉐 모델 중 마칸과 뉴718 박스터가 실적을 견인했고, 신형 파나메라 역시 뜨거운 반응을 모으며 매출 신장에 기여했다.

각 모델별 성장세를 보면, 포르쉐 718 박스터는 전년 대비 9% 증가한 1만 2천 848대가 판매되었고, 911 모델은 전년 대비 2% 증가한 총 3만 2천 409대의 판매량을 기록, 스포츠카 시장에서의 독보적인 입지를 유지하며 911의 전설을 이어갔다. 마칸은 전년 대비 19% 증가한 9만 5천 642대가 판매되며, 포르쉐의 베스트셀링 모델로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했다.

지역 별 판매량을 살펴보면, 유럽 지역은 7만 8천 975대로 2015년 대비 5%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그 중 독일에서는 2만 9천 247대(+1%)의 안정적인 판매량을 유지했다. 또한, 미국 시장에서는 전년 대비 5% 이상 증가한 5만 4천 280대를 판매하며 성공 스토리를 이어나갔다. 포르쉐는 애틀란타의 '포르쉐 익스피리언스 센터(the Porsche Experience Center in Atlanta)' 성공 이후, 2016 년 11월 로스앤젤레스에 두 번째 '포르쉐 익스피리언스 센터'를 개관하는 등 미국 시장에서의 존재감을 더욱 강화했다. 중국은 전년 대비 12% 증가한 6만 5천 246대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또 한번 개별 시장 중 가장 강력한 시장 위치를 차지했다. 포르쉐는 자사 딜러십 확장을 통해 호조세를 보이는 중국 시장 수요에 부응하고 있으며, 2017 년에는 상하이에 '포르쉐 익스피리언스 센터'도 오픈할 계획이다.

올리버 블루메 포르쉐 AG 이사회 회장은 "포르쉐의 막강한 모델 라인업 덕분에 전년 대비 한층 더 높은 실적을 경신할 수 있었다. 포르쉐는 감성과 품질의 대명사이며, 글로벌 시장에서 입증된 긍정적인 판매 추이는 포르쉐 브랜드에 대한 고객들의 열성을 증명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포르쉐만의 고유한 희소성이 목표 판매량 달성보다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포르쉐는 2017년 상반기 풀 체인지 2세대 파나메라를 미국과 중국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슈팅브레이크 버전 '파나메라 스포츠 투리스모 (Panamera Sport Turismo)'는 3월에 열리는 제네바 모터쇼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메르세데스-벤츠 창원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신규 오픈한다고 24일 밝혔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2017 서울모터쇼에 아시아 및 한국 최초로 공개되는 4개 모델을 출품한다고 24일 밝혔다.
BMW 그룹 코리아는 자사의 공식 딜러인 삼천리모터스가 프리미엄 인증 중고차 매장인 천안 BPS 전시장을 새롭게 오픈했다고 밝혔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는 국내 모터스포츠의 풀뿌리를 튼튼히 하기 위해 카트를 통한 영드라이버 육성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링컨코리아는 오는 31일부터 4월 9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서울모터쇼에서 럭셔리 세단에서부터 SUV까지 링컨 헤리티지와 최첨단 기술을 담은 5개 차종, 총 8대의 링컨 모델을 선보인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