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페 성황리 개최, 멜란지 원단 적용한 유모차 '리안 솔로' 눈길

신두영 2017-02-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리안(Ryan)은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31회 베페 베이비페어(이하 베페)'에 참가해 출시 2주만에 온·오프라인 완판을 기록한 절충형 유모차 '2017 솔로'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번 베페에서 선보인 2017 솔로는 한층 고급스러워진 디자인과 수입고가 유모차에 주로 적용되었던 멜란지 소재를 적극 반영했다. 특히 절충형 유모차 중 가장 가벼운 무게와 엄마와 아이가 마주볼 수 있는 '양대면 기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2017 솔로는 고급스러운 은은함과 세련미가 돋보이는 에메랄드 광택의 프레임과 어울리는 진 블루', '미스티 그레이', '스모키 베이지', '플럼 와인'까지 총 4가지 색상으로 구성됐다. 절충형 유모차 최초로 프리미엄 가죽 핸들바를 적용해 디테일을 살렸다.

또한 솔로는 신생아부터 4세까지 긴 사용기간에 8.7kg 가벼운 무게로 엄마의 손목부담을 덜었으며, 시트 양대면 기능'으로 주행 중 아이와 마주보기가 가능하다.

더불어 대형 EVA타이어와, 4바퀴 서스펜션은 주행 중 아이에게 전달되는 충격을 최소화하였고, 간편한 퀵폴딩으로 엄마 혼자서도 쉽게 사용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4단계 풀차양막, 대형 장바구니 등 유모차를 사용하면서 필요한 다양한 기능들을 모두 탑재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포브가 신개념 휴대용 카시트 '리니'의 그레이 색상을 8월초 재입고를 확정하며 재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대표이사: 진동일)의 헬스케어 사업부에서 뛰어난 기술력과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바른 수면을 도와주는 기능성 베개 '밸런스온 필로우'를 새롭게 선보였다.
최근 장마철을 맞이해 빗길 사고가 연일 끊이지 않고 있다.
세계 유일 향미분석 전문기업 센톤에서 '센톤 커피 사이언스' 프로그램을 통해 커피에 대한 과학적 접근법을 국내외로 제시해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리안과 조이가 현대홈쇼핑에서 오는 24일 낮 1시 40분부터 65분간 각 브랜드의 인기상품으로 구성된 '바캉스 특집 리안 X 조이 콜라보 방송'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