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안, '베페 베이비페어'서 콤팩트한 휴대용 유모차 '리안 레오' 첫 공개

신두영 2017-02-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유아용품 전문 브랜드 리안(Ryan)은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31회 베페 베이비페어(이하 베페)'에 참가해 콤팩트한 휴대용 유모차 '리안 레오(RYAN LEO)'를 첫 공개했다.

이번 베페에서 첫 공개한 리안 레오는 신생아부터 4세(36개월)까지 사용할 수 있는 휴대용 유모차이다. 콤팩트한 사이즈로 접고 펼 수 있어 비행기 탑승 시 기내에 반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는 기내 반입형 휴대용 유모차 가운데, 가장 가벼운 5.2kg 경량무게와 3단계로 조절이 가능한 등받이는 안정감과 편안함을 제공하는 리클라인 시스템을 갖췄다. 일반 벨트타입의 등받이 조절장치는 오랜 사용이나 아이의 갑작스러운 움직임 시 등받이 조절장치가 풀려 안전사고가 발생할 수 있지만, 리클라인 시스템은 이런 안전사고를 원천적으로 차단해 준다.

또한, 고급스러움과 디테일을 강조해 휴대용 유모차 최초로 가죽 핸들바를 적용했으며, 보는 위치에 따라 다른 빛을 발하는 에메랄드 프레임과 고급 멜란지 원단으로 고급스러움을 살렸다. 리안 레오는 이번 베페를 통해 첫 공개하고 3월초 온오프 유통채널을 통해 그레이, 핑크브라운, 카키 3가지 컬러를 정식 론칭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몽블랑(Montblanc)이 가수 비(정지훈)와 남성 패션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이하 아레나)가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포브에서 지난해 첫 출시해 부모들에게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는 폴딩형 카시트 '리니'가 업계 최초로 롯데 면세점에 입점해 주목을 받고 있다.
리안의 디럭스급 절충형 유모차 '솔로 2018'가 전용 신생아 인펀트 카시트와 트래블 세트로 현대홈쇼핑에서 오는 29일, 낮 12시 40분에 첫 론칭 방송을 실시한다.
이탈리아 럭셔리 스포츠 워치 메이커 오피치네 파네라이(OFFICINE PANERAI)는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고 있는 '제28회 국제 고급시계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몽블랑이 19일까지 개최되는 제28회 국제 고급시계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행사에서 새로운 1858 컬렉션(1858 Collection)을 축하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