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뷰 'Solid 350' 블랙박스, 출시 후 초도물량 3천 대 완판!

최상운 2017-02-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의 블랙박스 브랜드 파인뷰는 지난 3일 출시한 'Solid 350'의 초도물량 3천대가 일주일 만에 완판됐다고 밝혔다.

파인뷰 Solid 350은 보급형 제품으로 20만 원대 후반의 합리적인 가격에 타임랩스 프라임, 프리미엄 나이트비전 등 프리미엄 제품군에서 경험할 수 있는 첨단 기능을 대거 탑재한 것이 인기요인으로 분석된다.

주요 기능인 타임랩스 프라임은 기존 타임랩스의 단점이었던 녹화 안정성 및 효율성을 보완한 새로운 기능이다. 해당 기능을 적용하면 주행모드나 주차모드에서 사용자가 설정한 녹화배속으로 영상을 촬영·저장해 메모리 사용 효율성을 높일 수 있으며, 충격 발생 시 1초에 30프레임으로 자동 전환되면서 실시간으로 저장해 보다 정확하고 자세한 충격 녹화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제품은 메모리 카드의 수명과 효율성을 극대화한 '포맷 프리 맥스', 야간 영상 특화 기능인 프리미엄 나이트 비전(Premium Night Vision) 등 편의 기능과 앞차출발알림, 차선이탈경보 등 운전자의 안전을 위한 기능들도 탑재됐다.

파인뷰 허성욱 이사는 "사고 발생 시 블랙박스의 역할이 중요해지면서 선명하고 정확한 녹화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이 운전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불러일으킨 것 같다"라며 "앞으로도 녹화 안정성과 정확도를 지속적으로 향상시켜가면서 보다 나은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에서 개막한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양산형 콘셉트 모델'을 중국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 전시관'에서 열린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형 소형 SUV '엔시노'를 최초로 선보였다.
국내 모바일커머스 티몬이 국산제품 최초로 도로주행 인증을 획득한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온라인 독점판매 한다.
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프렌치 시네마 투어 2017' 영화제에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를 의전차량으로 지원했다.
내비게이션 마감재 전문브랜드 아이프레임이 소형 SUV 기아차 '스토닉' 전용 집중키 마감재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