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브, '베페 베이비페어'서 2017년 신제품 아기띠 '콤피' 첫 공개

신두영 2017-02-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유아외출용품 브랜드 포브(대표 정인수)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31회 베페 베이비페어(이하 베페)'에 참가해 2017년 새롭게 론칭한 아기띠 '콤피(COMFi)'를 첫 공개했다.

이번 베페에서 첫 공개한 신제품 아기띠 콤피는 엄마와 아기 모두에게 제일 중요한 편안함에 초점을 맞춰 개발된 아기띠이다. 기존 아기띠 절반가량의 무게인 560g의 가벼움과 인체공학 디자인을 통해 군더더기 없는 간결한 디자인과 편안함이 특징이다.

특히 콤피의 어깨끈은 전문 산악인용 백팩에 사용되는 어깨 보호용 아웃도어 압축 폼을 적용해 어깨를 압박하는 피로감을 줄이고 장시간 착용시에도 어깨끈의 변형이 없다. 또 아이의 성장에 따라 간단한 조작만으로도 아기의 다리벌어짐을 조절할 수 있어 신생아부터 36개월까지 사용이 가능하다.

더불어 아기의 피부가 닿는 부분은 오가닉코튼을 사용하여 예민한 아기 피부를 보호해주고 겉감은 블랜딩코튼으로 내구성을 강화했다.

포브 부스위치는 코엑스 B홀 C140에 위치해 있으며,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포브 공식쇼핑몰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포브는 이번 베이비페어에서 최대 40% 할인된 가격으로 포브의 인기제품을 판매하며, 사은품 또한 파격적으로 증정한다. 모든 아기띠종류에는 추가 침받이 한 쌍을 기본으로 제공하며, 신제품 아기띠 콤피 구매 시 11만 원 상당의 4계절 워머를, 베스트셀러 힙시트인 힙노스 핏 구매 시 봄, 가을용 윈드스토퍼를 증정한다. 또 기저귀가방 4종 구매 시 같은 디자인의 베이비백을 한정수량 증정한다고 밝혔다.

사은품만 파격적인 것이 아니다. 베페장에서 무료로 배포하는 베페 메거진을 통해 추가 할인 만 원권 쿠폰까지 제공하며, 베페 기간 내 포브 부스에서는 포토월 이벤트를 진행하여 푸짐한 사은품까지 증정한다.

(사진설명: 간단하게 단추로 고정이 가능한 조절형 헤드레스트)

(사진설명: 신생아의 머리를 편안하게 지지해주는 헤드레스트)

(사진설명: 유아기 체형에 맞추어 다리벌림 폭 조절이 가능한 등받이 부분)

(사진설명: 간편한 단추 고정으로 다리벌림 폭 조절이 가능한 등받이 부분)

(사진설명: 라이트&컴포트 인체공학적 디자인을 적용한 어깨와 허리 벨트)

(사진설명: 벨크로와 버클 2중 안전결합 방식을 적용한 허리벨트)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최장 11일을 연이어 쉴 수 있는 5월 황금연휴를 앞두고 장거리 여행을 계획하는 이들이 많다.
유아용품 전문가들은 프리미엄 카시트 시장을 올해 가장 큰 폭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시장으로 바라보고 있다.
아이와 함께 여행을 떠나려는 젊은 부부들에게 기내 반입 휴대용 유모차가 여행 필수 아이템으로 등극했다.
프리미엄 음향장비 유통회사 사운드캣이 'KOBA 2017'에 참가해 프로 오디오 제품군 등 다양한 음향기기를 국내 선보인다고 밝혔다.
지난 3월 30일 경기도체육회가 운영하고 있는 스포츠 장비 대여 서비스인 '스포츠박스' 프로그램에 참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