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페서 만나는 2017년 육아용품...포브 기저귀 가방 '루미' 공개

신두영 2017-02-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유아외출용품 전문 브랜드 포브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31회 베페 베이비페어(이하 베페)'에 참가해 2017년 새롭게 론칭한 기저귀 가방 '루미(RUMI)'를 첫 공개했다.

이번 베페에서 첫 공개한 루미는 백팩형 기저귀 가방에 여행용 캐리어와 같이 전면 포켓이 180도 풀오픈이 가능해 육아용품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아이와 외출 시 챙겨야 할 짐이 많은 점을 고려해 17L의 넉넉한 수납공간과 4개로 분리된 내부 파티션, 3개의 사이드 포켓 등을 갖춰 효율성을 높였다.

또한 기저귀 가방 등받이와 어깨벨트 부분에는 엄마의 체형을 고려해 장시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도록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되었다. 고급스러운 질감의 패브릭 원단은 방수 처리로 외부 환경에 오염을 방지해 주며, 인체유해성분이 거의 없는 친환경 C6원단을 사용해 연약한 아기의 피부를 보호해준다.

이외에도 야외에서 기저귀 교체 시 아기를 눕힐 수 있는 얇고 폭신한 고급형 방수패드가 기본 구성품으로 내장 되어 실용성을 높였다.

포브는 이번 베이비페어 기간에 최대 40% 할인된 가격으로 포브의 인기제품을 판매하며, 사은품 또한 파격적으로 증정한다. 모든 아기띠 제품은 구매 시 추가 침받이 한 쌍을 기본으로 제공하며, 신제품 아기띠 콤피 구매 시 11만 원 상당의 4계절 워머를, 베스트셀러 힙시트인 힙노스 핏 구매 시 봄, 가을용 윈드스토퍼를 증정한다. 또 기저귀가방 4종 구매 시 같은 디자인의 베이비백을 한정수량 증정한다.

더불어 베페 전시장에서 무료로 배포하는 베페 메거진을 통해 추가 할인 만 원권 쿠폰까지 제공하며, 베페 기간 내 포브 부스에서는 포토월 이벤트를 진행하여 푸짐한 사은품까지 증정한다고 한다.

포브 부스 위치는 코엑스 B홀 C140이며, 제품 정보와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포브샵과 포브 공식 페이스북에서 만나 볼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무첨가제, 통밀빵으로 유명한 황금똥빵 부산 해운대점이 23일, 이너스 킴의 'Inus Kim Art Exhibition 작은 전시회'와 Coates Robert의 기타 연주회를 열었다.
미국 컨템퍼러리 유모차 브랜드 '오르빗베이비'가 한국 법인 '오르빗베이비 코리아'로 공식 출범한다.
빠르게 변화하는 음료시장의 트렌드를 먼저 짚어내고, 실제 소비자들이 찾는 제품을 만드는 기업 제이푸드랩의 음료베이스 전문브랜드 에이디아에서 신제품 '미초파인'을 출시한다.
아시아 카페산업의 트렌드를 이끄는 카페재료 전문기업 '셀플러스'가 10월 18일부터 21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7 카페&베이커리페어'에 참가한다.
에이원이 오는 10월 임산부의 날을 맞아 "임산부를 존중해 주세요" 슬로건으로 릴레이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