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7] 삼성전자, 인도 4G LTE 통신사업자 지오와 MWC 2017 '이머징 시장 최고 모바일 혁신상' 수상

유은정 2017-03-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삼성전자가 인도 4G LTE 통신사업자 릴라이언스 지오 인포콤(Reliance Jio Infocomm Ltd., 이상 지오)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MWC 2017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주는 '이머징 시장 최고 모바일 혁신상'을 28일(현지시간) 수상했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와 지오는 인도 4G LTE 전국망 서비스를 통해 인도의 디지털 분야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점을 인정받았다.

특히 지오와 삼성전자는 세계 최대 신규 4G LTE 통신망 구축을 통해 인도 시장의 2G에서 4G LTE로의 급격한 전이를 촉진하였으며 가장 낙후된 지역까지 교육, 건강, 농업 분야 전반의 디지털화를 이끌고 있다고 평가했다.

삼성전자는 지오와 2012년 4G LTE 네트워크 장비 단독 공급 계약 체결해 2014년 네트워크 구축을 본격화하고 2016년 9월 4G LTE 서비스를 시작했다.

삼성전자는 기지국뿐 아니라 코어 장비, 음성통화 서비스 VoLTE를 포함한 토탈솔루션 등 4G LTE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필요한 모든 인프라 장비공급은 물론 통신망 구축, 최적화 서비스까지 일괄하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삼성전자와 지오는 인도 인구의 90% 이상에게 4G LTE 서비스를 제공하는 'I&G (Infill & Growth) 프로젝트'를 진행해 도심 지역의 네트워크 용량을 증설하고 시골 지역에 네트워크를 추가로 구축할 계획이다. 현재 지오는 서비스 시작 170여 일 만에 가입자 1억명을 확보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수평선'이라는 작품으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린 웹툰 에이젼시 '울트라미디어'는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자체 판권을 보유한 다양한 웹툰으로 미국 시장 내 2차 저
엔터리얼은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스마트미러를 결합한 디지털 다트머신, '다트아이'를 선보였다.
스마트 액세서리 전문기업 에스디티시스템즈(대표 윤영상)는 인디고고에서 200만불 이상을 펀딩받은 케이스로 유명한 영국 프리미엄 충격 보호 케이스 '모우스(MOUS)'의 아이폰X 전용 제품 출시를 알렸다.
국내 LED조명업계의 북미시장 수출 전선에 청신호가 들어왔다.
유아용 천기저귀, 내복·의류 브랜드 베이비앙(Babyan, 대표 최영)이 손수건 3종세트 감동&나눔 0원하라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고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