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피엔씨, 펜탁스 645Z와 함께한 이광기 첫 사진전 '막간' 진행

신명진 2017-03-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영상장비 전문기업 세기P&C(대표 이봉훈)는 배우 겸 사진작가 이광기가 펜탁스 중형 DSLR '645Z'와 함께, 인생의 '막간'을 담아낸 첫 사진전을 진행한다고 최근 밝혔다.

4월 3일까지 갤러리AG에서 '막간'이라는 타이틀로 진행되는 이광기 사진전은, 주변에서 가장 흔하게 보는 꽃과 나무, 들판 등을 소재로 한 작품들로 구성된다. 이러한 평범한 소재로 뭔가 특별한 끌림을 유도하긴 여간 쉽지 않지만 이광기 작가는 자신만의 시선으로 평범함에 새로운 의미를 부여했다.

이번 사진작품들은 대부분 펜탁스 645Z로 촬영한 작품들로, 특유의 깊이감과 디테일이 살아있다. 펜탁스 645Z는 주로 풍경이나 정물 사진촬영을 즐기는 작가들이 사랑하는 카메라이기 때문에 이광기 작가의 촬영 스타일과도 일맥상통한다. 평소 이광기 작가는 펜탁스 645Z 뿐만 아니라 펜탁스 풀프레임 DSLR인 K-1도 사용하고 있다.

펜탁스 마케팅 담당자는 "이광기 작가의 독창적인 시선과 펜탁스 645Z가 만나 좋은 시너지를 냈다고 생각한다"며 "이광기 작가의 깊이감 있는 작품을 들여다 보고자 하는 분들이나 펜탁스 645Z에 관심이 있던 분들 모두에게 유익한 전시회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사진가 이광기(1969~)씨는 40여년 경력 아역배우 출신의 베테랑 연기자로 잘 알려져 있다. 또한 평소 이름난 미술애호가로서 많은 예술가들과 교류하며, 자선행사의 기획으로 '나눔실천의 아이콘'으로도 불린다.

특히 아이티자선 미술경매 기획(2010~2015), 2011 DMZ국제다큐영화제 특별전, 이세현ㆍ이용백 2인전 '피아동일(彼我同一:We are who you are)', 2012 제4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이용백 작가와의 '상상동화(相傷動花):Angel Soldier & Flower Tank' 퍼레이드, 2013 정전60주년 공공미술 프로젝트―아이 드림(I dream) 등을 기획했다.

또한 2017 갤러리AG 초대 개인전, 2016 화랑미술제(진화랑)ㆍ아트부산(소향갤러리)ㆍ부산사진아트페어ㆍ2016 KIAF(진화랑) 등을 비롯해, '2016 DMZ캠프그리브스 문화재생사업'의 디렉터로 참여하기도 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깜냥(Kkamnyang)은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디지털 충전기를 선보였다.
깜냥은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태양과 이어지는 전지의 소리 콘서트인 'FUJITSU BATTERIES 음악회'를 주최
엑타코(ECTACO)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2018년형 엑타코 무한선풍기를 선보였다.
국내 유일의 사진영상 전문 전시회인 '제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이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벤큐는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전문가용 모니터를 선보였다.
국내 유일의 사진영상 전문 전시회인 '제27회 서울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