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경기 서남부권 네트워크 확대 위해 '안양 전시장' 오픈

최상운 2017-03-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경기 안양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신규 오픈하고, 경기 서남부권 네트워크 확장에 나선다.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통합 운영하는 안양점은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서울을 제외한 수도권 지역에 세 번째로 오픈한 지점이다. 이로써,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수입차 시장의 최대 빅마켓으로 떠오른 경기권 네트워크를 한층 강화하고, 2017년의 성장세를 지속 이어가는 한편 고객 만족도 제고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

볼보자동차코리아의 공식 딜러 '아주오토리움(대표 박영석)'이 운영하는 안양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는 연면적 약 1,097㎡ (332평), 지상 3층 규모로 운영된다. 지상 1층은 서비스 정비 시설, 2층은 차량 6대 규모의 전시장과 고객 상담 및 라운지, 3층은 사무실, 4층에는 조경 및 휴식공간으로 운영된다.

안양 전시장은 건물 외관과 인테리어에 스칸디나비안 감성의 VRE(Volvo Retail Experience) 콘셉트를 적용해 볼보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분위기를 연출했다. 외관은 야간에 북유럽의 오로라를 연상시키는 레드, 그린, 블루 등 다양한 색채로 변화하는 조명을 사용하고, 내부 인테리어는 심플하면서도 따뜻한 스웨덴 거실의 분위기를 조성했다.

안양 서비스센터는 볼보자동차 스웨덴 본사 교육을 수료한 정비 기술자와 고객을 일대일 매칭해 '예약∙상담∙점검∙정비'를 일괄 관리해주는 '볼보 개인 전담 서비스(Volvo Personal Service, VPS)'를 센터 오픈과 함께 도입한다. 고객들에게 더욱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효율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1층 고객 라운지에는 고객들이 직접 서비스 작업 현장을 확인할 수 있도록 유리벽을 마련했다. 또, 아주오토리움은 고객에게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유럽산 첨단 장비와 리셉션 시설을 갖췄다.

한편,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이번 안양 전시장을 오픈함에 따라 전국 19개의 전시장과 18개의 서비스센터를 갖추게 되며, 연말까지 총 22개의 전시장, 22개의 서비스 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해운대 전시장을 부산 지역 최초의 디지털 쇼룸으로 리뉴얼 오픈했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코리아는 공식 인증 중고차(VW Approved) 홈페이지를 오픈한다고 22일 밝혔다.
헬스케어 전문 브랜드 밸런스온은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헌정기념관에서 진행된 '2018 대한민국 명가명품 대상'에서 헬스케어명가/세계일류제품 부문 대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현대·기아차가 신차품질조사에서 최상위권에 오르며, 글로벌 최고수준의 품질경쟁력을 다시 한 번 증명해보였다.
현대자동차㈜가 버스 이용 승객의 안전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이달 26일까지 전국에서 운행 중인 현대차 시내버스 4천 여 대를 대상으로 '특별 안전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