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 코리아, 가장 럭셔리한 플래그십 모델 '뉴 M760Li xDrive' 사전 예약 실시

최상운 2017-03-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가장 럭셔리하고 강력한 플래그십 모델 뉴 M760Li xDrive의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6세대 7시리즈 기반으로 첫 선을 보이는 뉴 M760Li xDrive는 이전 세대의 명성을 이어받아 V형 12기통 엔진을 장착한 플래그십 중 최상위 모델로 40년 7시리즈 역사상 가장 강력한 성능을 갖췄다.

뉴 M760Li xDrive는 외관만 봐도 BMW M 퍼포먼스 차량의 강력한 특징을 확인할 수 있다.

전면부에는 대형 공기흡입구를 갖춘 M760Li 전용 프론트 에이프런과 전용 키드니 그릴, 고급스러운 세륨 그레이(Cerium Grey) 컬러의 미러캡을 적용했다. 측면에는 M760Li 전용 에어 브리더와 함께 강력함을 상징하는 'M' 뱃지와 'V12' 뱃지가 부착되어 있다. 후면부에는 'M760Li' 모델명과 'xDrive' 레터링, 세륨 그레이 색상의 전용 더블 듀얼 배기파이프가 장착되어 역동적인 M 퍼포먼스 모델 만의 외관 디자인을 완성한다. 실내에는 M760Li 전용 M 스티어링 휠, 전용 디스플레이와 함께 센터콘솔 iDrive 컨트롤러 옆에는 12기통을 상징하는 'V12' 뱃지가 부착되어 있다.

뉴 M760Li xDrive는 7시리즈에 탑재된 혁신적인 운전자 보조 시스템과 더불어 인테그럴 액티브 스티어링(Integral Active Steering)이 기본 장착되어 주어진 상황에 알맞게 뒷바퀴의 조향 각도를 조절해 더욱 직관적인 핸들링이 가능하다. 저속에서는 손쉽게 방향을 틀 수 있고, 역동적으로 달릴 때에는 민첩성과 능동적인 안전성이 더욱 향상된다.

뉴 M760Li xDrive를 통해 BMW의 새로운 M 퍼포먼스 트윈파워 터보 12기통 가솔린 엔진이 처음으로 공개된다.

엔진커버에 'M 퍼포먼스' 레터링이 새겨진 6.6리터 V12 엔진은 5,500rpm에서 최고출력 609마력, 1,550rpm에서 최대토크 81.6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시간은 단 3.7초로, 이는 고성능 서브 브랜드인 M 차량보다 더 빠른 가속 성능이다. 최고속도는 250km/h에서 전자식으로 제한된다.

V12 엔진의 강력한 파워는 엔진 특성에 맞춰 설계된 M 퍼포먼스 고유의 시프트 프로그램, 최적화된 스텝트로닉 8단 스포츠 자동변속기와 조합해 최상의 퍼포먼스를 제공한다. 또한 혁신적인 이그제큐티브 드라이브 프로(Executive Drive Pro) 서스펜션 시스템을 통해 역동적인 민첩성과 최고의 승차감을 선사한다. 이와 함께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시스템인 BMW xDrive를 활용해 필요에 따라 엔진 구동력을 네 바퀴 모두로 분배해 현재 노면 상태 내에서 최대한의 가속력을 끌어낸다.

최고급 모델답게 외장 컬러와 내장재 선택에서도 희소성과 차별성을 갖춰, 궁극의 플래그십 세단에 어울리는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뉴 M760Li xDrive에는 BMW 인디비주얼 페인트 마감이 적용됐다. 일반 페인트 마감과의 가장 큰 차이점은 고유의 페인트에 특별한 안료(색소)를 첨가해 독특한 컬러와 감성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아즈라이트 블랙(Azurite Black) 색상에는 햇볕의 노출 정도에 따라 다이아몬드와 같이 반짝이는 효과를 연출하는 고급스러운 시라릭(Xirallic) 안료가 첨가됐다. BMW 인디비주얼 기본 컬러 외 '프로즌(Frozen)' 컬러 선택 시 300만 원, 아즈라이트 블랙(Azurite Black), 루비 블랙(Ruby Black), 알만딘 브라운(Almandine Brown), 어벤추린 레드(Aventurine Red) 컬러 선택 시 150만 원이 추가된다.

내부 인테리어에도 기본으로 제공되는 나파 가죽 외 BMW가 제공하는 가장 고급스러운 인디비주얼 메리노 가죽 트림을 선택할 수 있다. 최상의 품질을 위해 가죽 소재 선정에서부터 흠집없는 가죽 사용을 위해 세심한 검토를 거쳤으며, 소재가공에서도 특별한 염색 과정을 통해 불필요한 화학처리를 피해 최고급 가죽의 부드럽고 탄력있는 상태를 유지한 것이 특징이다. '캐러멜(Caramel)'과 '피오나 레드(Fiona Red)', '타르투포(Tartufo)' 등 인디비주얼 메리노 가죽 트림을 선택 시 810만 원이 추가된다.

BMW 뉴 M760Li xDrive의 국내 판매 가격은 2억 2,330만 원이며, 오는 3월 30일부터 열리는 2017 서울모터쇼를 통해 국내에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는 지난 26일 '쏠라티 리무진'의 내외관 디자인을 공개하고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7 서울 모터쇼에서 실차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쉐보레가 개성 넘치는 그래픽의 그래피티 엑센트 데칼과 블랙 컬러 디자인 스타일링을 적용한 스파크 그래피티 에디션을 27일부터 판매 개시한다.
쌍용자동차가 프로젝트명 'Y400'으로 개발해 온 대형 프리미엄 SUV 신차명을 G4 렉스턴으로 확정, 차명과 더불어 내외관 디자인을 공개했다.
아우디 코리아는 아우디 공식 딜러사인 고진모터스가 '아우디 도산대로 전시장'을 오픈 한다고 밝혔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가 직접 주최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카트 대회 'KARA 카트 챔피언십 시리즈가 2017 시즌의 문을 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