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EET 2017 영상] 이삭엔지니어링, 히트파이프 이중진공관 집열기 전시

김다현 2017-03-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이삭엔지니어링은 3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SWEET 2017 (Solar, Wind & Earth Energy Trade Fair 2017)'에 참가해 히트파이프 이중진공관 집열기를 선보였다.

이삭엔지니어링은 신재생 에너지 전문기업으로 고유가, 지구온난화, 각종 오염에 의한 생태계 위협 등 날로 심각해지는 환경 제약의 요인을 극복하기 위한 필수 산업의 발전에 일익을 담당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무한 태양에너지를 이용하는 신재생에너지 제품을 설계, 개발, 생산하고 이를 고객의 필요에 따라 친환경적인 방법으로 설치, 시공과 사후 관리를 책임진다.

대표적인 제품으로는 국내기술을 적용해 고효율의 인증을 받은 국내제작 히트파이프 이중진공관 집열기가 있다. 관 내부가 고진공 10-8atm으로 열손실이 없고 열효율을 극대화했다. 영하 30도의 날씨에도 동파되지 않고 우박에도 잘 견딘다.

한편 'SWEET 2017'은 태양광, 풍력, 바이오, 스마트그리드, ESS 등 우수한 에너지 기술과 최신 정보를 살펴볼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에너지 산업 선진국을 포함한 32개국 180개사가 참가해 500부스 규모로 열렸다.

→ 'SWEET 2017'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미세먼지가 심했던 지난주를 보내고, 새로운 한주가 시작됐다. 1월 넷째 주 국내외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나무기술(대표 정철)은 지난 20일(토) 성남시 수정구 상적동 일대에 소재한 마을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을 나누는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