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치, 임산부 전용 세이프 벨트 산모교실 협찬

신두영 2017-03-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대한민국 No.1 카시트 브랜드 다이치(대표 이지홍)가 임산부 교통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임산부를 대상으로 한 산모교실에 임산부 전용 세이프 벨트를 협찬한다고 밝혔다.

3월 16일 서울 서초구에서 진행되는 제 252회 맘스클래스를 시작으로 아가웰의 배시시 산모교실 송파/강동점(3월 21일), 노원점(3월 28일)에서 참가자 현장 이벤트 경품으로 임산부 세이프 벨트를 증정하고, 어린이 카시트 착용과 임산부 안전운전 수칙을 주제로 한 교통안전 애니메이션을 상영하게 된다. 서울 지역 중심으로 진행되며 점차 전국으로 협찬 지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다이치 임산부 세이프 벨트는 배가 나온 임산부도 편안하고 안전하게 안전벨트를 착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보조 장치로, 예기치 못한 사고가 발생하더라도 안전벨트로 인한 충격이 복부에 가지 않도록 안전벨트 하단이 골반과 허벅지에 위치하게 잡아주는 제품이다.

차량 탑승 시 안전벨트 착용은 필수이지만 복부를 가로지르는 안전벨트가 오히려 태아를 압박하지 않을까 우려해 팔을 빼고 끈을 느슨하게 하거나, 아예 매지 않는 임산부를 쉽게 목격할 수 있다. 이에 교통취약자 임산부의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임산부 세이프 벨트를 개발하게 되었다는 것이 업체 측의 설명이다.

다이치 관계자는 "임산부의 올바른 안전벨트 착용은 뱃속 태아까지 두 명의 생명이 달린 매우 중요한 문제임에도 불구하고 정보가 부족한 것이 사실"이라고 전하며 "정확한 지식제공 및 안전증진을 위해 산모교실과 같은 임산부와의 접점을 확대하는데 주력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다이치는 '세계에서 손꼽히는 안전제품을 개발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가장 먼저 보급하는 것'을 기업의 모토로 삼고 있다. 특히 영•유아 카시트 부문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신뢰도 높은 브랜드로 인정받고 있으며 △대한민국 특허대상, △제품안전관리 국무총리상, △홍콩 유아박람회 베스트 제품상, △차세대 세계일류상품 선정 등 다수의 상을 수상한 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일본 팝 아트 2세대 대표 작가 마유카 야마모토의 개인전시가 10월 31일까지 부산 갤러리 우에서 개최한다.
리안의 '스핀LX' 디럭스 유모차가 현대홈쇼핑에서 올해 마자막 방송을 완판으로 화려하게 장식했다.
아웃도어 캠핑용품 매출과 함께, 야외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접이식 유아 아기침대' 등 관련 상품도 덩달아 판매가 상승하였다.
리안이 오는 18일 낮 12시 40분부터 60분간 현대홈쇼핑에서 특별 방송을 진행한다.
에이원에서 국내 대표 입양보호기관인 '홀트아동복지회'에 유모차, 카사트 등 유아용품을 전달하고, 기부식을 진행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