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치, 임산부 전용 세이프 벨트 산모교실 협찬

신두영 2017-03-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대한민국 No.1 카시트 브랜드 다이치(대표 이지홍)가 임산부 교통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임산부를 대상으로 한 산모교실에 임산부 전용 세이프 벨트를 협찬한다고 밝혔다.

3월 16일 서울 서초구에서 진행되는 제 252회 맘스클래스를 시작으로 아가웰의 배시시 산모교실 송파/강동점(3월 21일), 노원점(3월 28일)에서 참가자 현장 이벤트 경품으로 임산부 세이프 벨트를 증정하고, 어린이 카시트 착용과 임산부 안전운전 수칙을 주제로 한 교통안전 애니메이션을 상영하게 된다. 서울 지역 중심으로 진행되며 점차 전국으로 협찬 지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다이치 임산부 세이프 벨트는 배가 나온 임산부도 편안하고 안전하게 안전벨트를 착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보조 장치로, 예기치 못한 사고가 발생하더라도 안전벨트로 인한 충격이 복부에 가지 않도록 안전벨트 하단이 골반과 허벅지에 위치하게 잡아주는 제품이다.

차량 탑승 시 안전벨트 착용은 필수이지만 복부를 가로지르는 안전벨트가 오히려 태아를 압박하지 않을까 우려해 팔을 빼고 끈을 느슨하게 하거나, 아예 매지 않는 임산부를 쉽게 목격할 수 있다. 이에 교통취약자 임산부의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임산부 세이프 벨트를 개발하게 되었다는 것이 업체 측의 설명이다.

다이치 관계자는 "임산부의 올바른 안전벨트 착용은 뱃속 태아까지 두 명의 생명이 달린 매우 중요한 문제임에도 불구하고 정보가 부족한 것이 사실"이라고 전하며 "정확한 지식제공 및 안전증진을 위해 산모교실과 같은 임산부와의 접점을 확대하는데 주력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다이치는 '세계에서 손꼽히는 안전제품을 개발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가장 먼저 보급하는 것'을 기업의 모토로 삼고 있다. 특히 영•유아 카시트 부문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신뢰도 높은 브랜드로 인정받고 있으며 △대한민국 특허대상, △제품안전관리 국무총리상, △홍콩 유아박람회 베스트 제품상, △차세대 세계일류상품 선정 등 다수의 상을 수상한 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최장 11일을 연이어 쉴 수 있는 5월 황금연휴를 앞두고 장거리 여행을 계획하는 이들이 많다.
유아용품 전문가들은 프리미엄 카시트 시장을 올해 가장 큰 폭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시장으로 바라보고 있다.
아이와 함께 여행을 떠나려는 젊은 부부들에게 기내 반입 휴대용 유모차가 여행 필수 아이템으로 등극했다.
프리미엄 음향장비 유통회사 사운드캣이 'KOBA 2017'에 참가해 프로 오디오 제품군 등 다양한 음향기기를 국내 선보인다고 밝혔다.
지난 3월 30일 경기도체육회가 운영하고 있는 스포츠 장비 대여 서비스인 '스포츠박스' 프로그램에 참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