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신재생에너지 기업들의 네트워크 형성 및 비즈니스 기회 'SWEET 2017' 현장 스케치

김다현 2017-03-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신재생에너지 전문 전시회 'SWEET 2017 (Solar, Wind & Earth Energy Trade Fair 2017)'가 3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광주광역시, 전라남도가 공동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 KOTRA,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에너지공단 광주 전남지역본부가 공동주관하는 이번 전시는 태양광, 풍력, 바이오, 스마트그리드, ESS 등 우수한 에너지 기술과 최신 정보를 살펴볼 수 있는 전시회다.

제 12회를 맞이하는 SWEET 2017 은 에너지 밸리의 중심 '광주'에서 신재생에너지 기업들의 네트워크 형성 및 최대 규모의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한다. 2006년부터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성장과 발전을 함께 해온 SWEET는 국제전시인증기구 UFI 인증을 획득했고, 8년째 산업통상자원부 유망전시회에 선정되기도 했다.

'SWEET 2017'은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에너지 산업 선진국을 포함한 32개국 180개사가 참여해 500부스 규모로 열리며 KOTRA와 공동주관으로 개최된다. 또 30개국 56개사에서 72명의 글로벌 바이어들이 대거 방문 예정이어서 역대 최대규모의 비즈니스 성과가 기대된다.

빛가람혁신도시로 이전한 한국전력을 비롯해 한전 KPS, 한전 KND가 참가하고 이 외에도 남도금형, MRT, 이삭엔지니어링 등 지역을 대표하는 중견 기업이 대거 참가한다. '한국남부발전'을 포함한 6개 발전사 참가도 눈에 띈다.

한편 'SWEET 2017'은 태양광, 풍력, 바이오, 스마트그리드, ESS 등 우수한 에너지 기술과 최신 정보를 살펴볼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에너지 산업 선진국을 포함한 32개국이 참가해 180개사, 500부스 규모로 열렸다.

→ 'SWEET 2017'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수평선'이라는 작품으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린 웹툰 에이젼시 '울트라미디어'는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자체 판권을 보유한 다양한 웹툰으로 미국 시장 내 2차 저
엔터리얼은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스마트미러를 결합한 디지털 다트머신, '다트아이'를 선보였다.
스마트 액세서리 전문기업 에스디티시스템즈(대표 윤영상)는 인디고고에서 200만불 이상을 펀딩받은 케이스로 유명한 영국 프리미엄 충격 보호 케이스 '모우스(MOUS)'의 아이폰X 전용 제품 출시를 알렸다.
국내 LED조명업계의 북미시장 수출 전선에 청신호가 들어왔다.
유아용 천기저귀, 내복·의류 브랜드 베이비앙이 손수건 3종세트 감동&나눔 0원하라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고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