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신재생에너지 기업들의 네트워크 형성 및 비즈니스 기회 'SWEET 2017' 현장 스케치

김다현 2017-03-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신재생에너지 전문 전시회 'SWEET 2017 (Solar, Wind & Earth Energy Trade Fair 2017)'가 3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광주광역시, 전라남도가 공동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 KOTRA,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에너지공단 광주 전남지역본부가 공동주관하는 이번 전시는 태양광, 풍력, 바이오, 스마트그리드, ESS 등 우수한 에너지 기술과 최신 정보를 살펴볼 수 있는 전시회다.

제 12회를 맞이하는 SWEET 2017 은 에너지 밸리의 중심 '광주'에서 신재생에너지 기업들의 네트워크 형성 및 최대 규모의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한다. 2006년부터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성장과 발전을 함께 해온 SWEET는 국제전시인증기구 UFI 인증을 획득했고, 8년째 산업통상자원부 유망전시회에 선정되기도 했다.

'SWEET 2017'은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에너지 산업 선진국을 포함한 32개국 180개사가 참여해 500부스 규모로 열리며 KOTRA와 공동주관으로 개최된다. 또 30개국 56개사에서 72명의 글로벌 바이어들이 대거 방문 예정이어서 역대 최대규모의 비즈니스 성과가 기대된다.

빛가람혁신도시로 이전한 한국전력을 비롯해 한전 KPS, 한전 KND가 참가하고 이 외에도 남도금형, MRT, 이삭엔지니어링 등 지역을 대표하는 중견 기업이 대거 참가한다. '한국남부발전'을 포함한 6개 발전사 참가도 눈에 띈다.

한편 'SWEET 2017'은 태양광, 풍력, 바이오, 스마트그리드, ESS 등 우수한 에너지 기술과 최신 정보를 살펴볼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에너지 산업 선진국을 포함한 32개국이 참가해 180개사, 500부스 규모로 열렸다.

→ 'SWEET 2017'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직무대행 강만석)은 네덜란드의 대표적 인큐베이팅 기관인 'CIC(Cambridge Innovation Center) 로테르담'(대표 팀 로우, 이하 CIC)'과 이달 19일 국내 콘텐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한 '2017 스마트콘텐츠 비즈니스 데이'가 20일 스마트콘텐츠센터에서 열린 가운데, 전문가 콘퍼런스가 'Smart Content & Industry '라는 주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좋아하는 여성들은 입술에 립스틱만 발라도 만족하겠지만, 볼에 블러셔까지 발라준다면 얼굴에 생기까지 줄 수 있다.
"2017 스마트콘텐츠 비즈니스 데이"(이하, '비즈니스 데이') 행사가 7월 20일(목) 안양 스마트콘텐츠센터 9층에서 약 700여명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마트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하는 한국 벨킨(대표: 김대원 아시아(APeA) 총괄 본부장)은 지난 7월 20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더 플라자 호텔에서 기자 간담회를 개최하고 최신 주력 제품인 올인원 도킹 솔루션인 썬더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