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쏘울 EV' 100대, 신비의 섬 우도 달린다

최상운 2017-03-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기아자동차(주)는 제주 우도(牛島)의 첫 렌터카 업체에 쏘울 EV 100대를 판매했다고 20일 밝혔다.

기아차가 공급 계약을 체결한 렌터카 업체인 '우도전기렌트카'는 우도 최초의 현지 렌터카 업체로, 이번에 쏘울 EV가 영업용 차량으로 선정되면서 '우도의 첫 렌터카' 타이틀은 쏘울 EV가 얻게 됐다.

제주의 대표적 관광지인 우도는 '탄소 없는 섬'이라는 목표 아래 순수 전기차 중심의 친환경 교통 체계 구축을 추진 중이며, 이번 쏘울 EV와 함께 출범한 전기차 렌터카 사업은 우도의 탄소 없는 섬 실현에 큰 도움을 줄 예정이다.

또한, 우도를 대표하는 전기차가 된 쏘울 EV는 우도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편리한 친환경 이동수단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스타일리쉬한 디자인과 넓은 실내 공간 등 강점 덕분에 쏘울EV가 우도의 첫 렌터카로 선정될 수 있었던 것 같다"라며 "우도를 찾은 관광객들이 쏘울 EV와 함께 여행지에서 즐거운 추억도 쌓고 쏘울 EV의 높은 상품성을 경험해보는 시간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트럭버스그룹의 한국법인인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양적 성장과 더불어 질적 성장을 통해 국내 수입 상용차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한층 강화한다.
기아자동차㈜는 28일 서울 압구정동 기아차 사옥에서 김창식 기아자동차 국내영업본부장, 양해영 한국야구위원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7 KBO 리그' 자동차부문 후원 조인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2017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 태평양 지역 6번째 레이스를 F1 싱가포르 그랑프리와 함께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스트리트 서킷에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한국닛산은 지난 27일, 인천 지역 고객의 서비스 편의 향상을 위해 인천 중구 서비스 센터를 새롭게 오픈했다고 28일 밝혔다.
롯데렌탈의 롯데렌터카와 카셰어링 그린카가 브랜드 가치 평가 전문기관 브랜드스탁이 주관하는 '2017 대한민국 브랜드스타' 렌터카 부문과 카셰어링 부문에서 각각 1위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