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업계 최초로 강원도 내 공식 지점 오픈

최상운 2017-03-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오는 4월 모터사이클 업계 최초로 강원도 내 공식 지점을 신규 오픈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신규 오픈하는 원주점은 할리데이비슨 코리아의 10번째 지점이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강원도 신규 지점을 신설함으로써 전국 고객 서비스를 더욱더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원주점은 원주시 서원대로 471에 위치해 있으며, 연면적 960.5㎡(약 291평), 지상 2층으로 용인점에 이어 국내에서 2번째로 큰 규모이다. 지상 1층은 서비스 시설이며, 2층은 모터사이클 및 부품, 의류 전시장으로 운영된다.

원주 매장은 스타필드 하남점에 이어 미국 본사에서 직접 디자인을 맡아, 할리데이비슨만의 브랜드 색을 더욱 분명히 했다.

특히 원주점은 영동 및 중앙 고속도로, 다양한 국도 인근에 위치해 있어 강원도 고객뿐 아니라 수도권 고객의 접근성 또한 뛰어나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강태우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원주점은 강원도 내 라이딩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이에 맞는 고객 편의성을 갖추기 위해 신설된 지점"이라며 "할리데이비슨의 글로벌 스탠다드 서비스를 제공하면서도 단순히 지점이 아닌, 원주를 찾는 라이더들에게는 색다른 쉼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현재 한남, 강남, 용인, 일산, 대전, 대구, 광주, 부산, 하남에 전국 9개 지점 및 대리점을 운영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6월 한 달간 4번의 주말동안 진행한 '포드 SUV와 함께 하는 Go! Do! 캠프'를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2017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3라운드가 25일 전남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 상설서킷에서 개최됐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2017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3라운드 결승 경기가 25일 전남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 서킷에서 개최됐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2017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3라운드가 25일 전남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 상설서킷에서 개최됐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2017 넥센스피드레이싱' 3라운가 25일 전남 영암에 위치한 코리아인터내셔널 서킷 상설 경기장에서 펼쳐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