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업계 최초로 강원도 내 공식 지점 오픈

최상운 2017-03-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오는 4월 모터사이클 업계 최초로 강원도 내 공식 지점을 신규 오픈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신규 오픈하는 원주점은 할리데이비슨 코리아의 10번째 지점이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강원도 신규 지점을 신설함으로써 전국 고객 서비스를 더욱더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원주점은 원주시 서원대로 471에 위치해 있으며, 연면적 960.5㎡(약 291평), 지상 2층으로 용인점에 이어 국내에서 2번째로 큰 규모이다. 지상 1층은 서비스 시설이며, 2층은 모터사이클 및 부품, 의류 전시장으로 운영된다.

원주 매장은 스타필드 하남점에 이어 미국 본사에서 직접 디자인을 맡아, 할리데이비슨만의 브랜드 색을 더욱 분명히 했다.

특히 원주점은 영동 및 중앙 고속도로, 다양한 국도 인근에 위치해 있어 강원도 고객뿐 아니라 수도권 고객의 접근성 또한 뛰어나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강태우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원주점은 강원도 내 라이딩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이에 맞는 고객 편의성을 갖추기 위해 신설된 지점"이라며 "할리데이비슨의 글로벌 스탠다드 서비스를 제공하면서도 단순히 지점이 아닌, 원주를 찾는 라이더들에게는 색다른 쉼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현재 한남, 강남, 용인, 일산, 대전, 대구, 광주, 부산, 하남에 전국 9개 지점 및 대리점을 운영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넥센타이어는 지난 2000년 우성타이어를 인수 합병한 후 사명을 변경, 뼈를 깎는 고통을 통해 국내 3사 타이어 중 가장 빠른 성장 속도를 보여줬다. 이런 성과는 스포츠마케팅을 통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데 주력한
쉐보레는 프로야구 시즌 개막에 맞춰 정규 시즌 기간 동안 전국 야구장에 신차 전시와 체험 이벤트를 마련하고 프로야구팬을 만난다고 24일 밝혔다.
J5서스페션은 자동차 튜닝 마니아를 위한 하체 튜닝 전문 업체 'M 개라지'를 내 론칭한다고 24일 밝혔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강원도 모터사이클 문화의 새 시작을 알리기 위해 원주점 매장을 공식 오픈했다고 24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22일부터 23일까지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열린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예선전'에 고성능N의 첫 모델이 될 'i30N' 양산차에 가까운 경주차 2대로 참가했으며, 완주에 성공했다고 2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