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MIECF] Molecule, 항산화에 도움 주는 수소수기 선보여

신명진 2017-03-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Molecule은 3월 30일(목)부터 4월 1일(토)까지 사흘간 마카오의 베네치안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7년 마카오국제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2017MIECF)'에 참가해 순도 99.9%의 수소를 물에 혼합하는 수소물 시스템을 선보였다.

Molecule(수소 발생 시스템)은 양성자 교환막(PEM)을 사용하는 특허를 취득한 기술이다. 두 전극 사이로 전류가 이동하는데 PEM을 지나며 음극에 고순도의 수소를 발생시킨다. 그러면 특허 받은 융합기술로 이 수소를 물에 섞는다. 이때 수소의 농도는 1000ppb 이상, 산화환원전위(ORP)는 최대 -500mV이다.

수소는 몸에서 유해한 유리기를 제거하기 때문에, 항산화제로서 수소를 융합하면 세포 손상 및 염증 예방, DNA 보호, 통제되지 않는 세포성장 방지에 도움이 된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Molecule Hydrogen Water System (수소물 시스템)의 또 다른 장점으로는 적은 에너지 소모, 유해물질 발생 없음, 높은 순도의 수소 생성, 적은 유지비용, 깨끗한 물 생성, 긴 사용기간 등이 있다.

한편, MIECF는 환경 사업분야에서 중국 남부의 범 주강 삼각주(홍콩~선전~광저우~주하이~마카오)와 국제 시장 간의 기술 및 정보 교환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적 목표로 중화인민공화국 마카오특별행정구 정부가 시작한 이벤트로, 2017MIECF는 'Innovative Green Development for Sustainable Future'라는 테마로 진행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내연기관의 완전연소를 도와주는 연소촉진장치 '에코플라즈마'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한국희금은 지난 19일 이 제품의 유통을 담당할 별도 법인 설립을 마치고 본격적인 자동차 렌탈 사업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환경 문제가 국내외의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가운데 한 중소기업이 17년의 연구개발을 통해 만든 친환경 연소촉진장치가 뛰어난 성능으로 세계 각국에서 호응을 얻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했다.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해 '심토스'를 소개했다.
(주)아이쓰리는 '2017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주최: 특허청, 주관: 한국발명진흥회)'에 참가해 고강도 원터치 철근 커플러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