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MIECF] YONGAN, 건축재로 사용 가능한 코르크보드 선보여

신명진 2017-03-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Yong An Environmental Engineering은 3월 30일(목)부터 4월 1일(토)까지 사흘간 마카오의 베네치안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7년 마카오국제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2017MIECF)'에 참가해 코르크를 활용한 건축재를 선보였다.

코르크 덩어리는 코르크 나무 관리나 청소 작업 중 얻어지는 자연적이고 100%식물성 물질이다. 코르크 나무는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를 매년 격리시켜 온실화와 온난화 저감에도 기여한다. 건축소재로 사용되는 코르크 덩어리는 증기로 인한 코르크의 팽창으로 생긴다. 아무런 합성물질이 사용되지 않고 코르크 수지만이 그 접합제 역할을 한다.

또한 EC 시판 허가와 유럽의 EN 13170 기준을 충족시키고 있으며, 기술적 부분이 LNEC(전국적 민영 엔지니어링 연구소)의 기준에 따라 정기적으로 점검된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 제품의 장점은 여러가지가 있다. 우수한 단열재이며 방음재이다. 따라서 에너지 사용을 50%까지 줄일 수 있다. 또한 건강한 천연 상품이고, 연기가 나지 않는 난연성 자재이다. 벽의 두께와 침습성을 줄일 수 있으며 결로를 방지한다. 외면 내구성도 증가시키고 입주자에게 피해 주지 않고 외면을 복구할 수 있다.

한편, MIECF는 환경 사업분야에서 중국 남부의 범 주강 삼각주(홍콩~선전~광저우~주하이~마카오)와 국제 시장 간의 기술 및 정보 교환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적 목표로 중화인민공화국 마카오특별행정구 정부가 시작한 이벤트로, 2017MIECF는 'Innovative Green Development for Sustainable Future'라는 테마로 진행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했다.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해 '심토스'를 소개했다.
(주)아이쓰리는 '2017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주최: 특허청, 주관: 한국발명진흥회)'에 참가해 고강도 원터치 철근 커플러를 선보였다.
미티어(Meteor)는 '2017 대한민국 스마트공항 전시회(Smart Airport Show Korea 2017)'에 참가해 열화상 카메라 및 열화상 CCTV 등을 소개했다.
(주)대일라바테크는 '2017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주최: 특허청, 주관: 한국발명진흥회)'에 참가해 원재료 및 생산단가 40% 절감 가능한 드럼통마개 제조공법을 소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