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MIECF] YONGAN, 건축재로 사용 가능한 코르크보드 선보여

신명진 2017-03-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Yong An Environmental Engineering은 3월 30일(목)부터 4월 1일(토)까지 사흘간 마카오의 베네치안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7년 마카오국제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2017MIECF)'에 참가해 코르크를 활용한 건축재를 선보였다.

코르크 덩어리는 코르크 나무 관리나 청소 작업 중 얻어지는 자연적이고 100%식물성 물질이다. 코르크 나무는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를 매년 격리시켜 온실화와 온난화 저감에도 기여한다. 건축소재로 사용되는 코르크 덩어리는 증기로 인한 코르크의 팽창으로 생긴다. 아무런 합성물질이 사용되지 않고 코르크 수지만이 그 접합제 역할을 한다.

또한 EC 시판 허가와 유럽의 EN 13170 기준을 충족시키고 있으며, 기술적 부분이 LNEC(전국적 민영 엔지니어링 연구소)의 기준에 따라 정기적으로 점검된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 제품의 장점은 여러가지가 있다. 우수한 단열재이며 방음재이다. 따라서 에너지 사용을 50%까지 줄일 수 있다. 또한 건강한 천연 상품이고, 연기가 나지 않는 난연성 자재이다. 벽의 두께와 침습성을 줄일 수 있으며 결로를 방지한다. 외면 내구성도 증가시키고 입주자에게 피해 주지 않고 외면을 복구할 수 있다.

한편, MIECF는 환경 사업분야에서 중국 남부의 범 주강 삼각주(홍콩~선전~광저우~주하이~마카오)와 국제 시장 간의 기술 및 정보 교환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적 목표로 중화인민공화국 마카오특별행정구 정부가 시작한 이벤트로, 2017MIECF는 'Innovative Green Development for Sustainable Future'라는 테마로 진행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화인특장은 '2018 국제그린카전시회(GREEN CAR KOREA 2018)'에 참가해 AVM(Around View Monitoring) 시스템을 선보였다.
프로미넌트코리아(주)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정량 펌프를 비롯해 센서 및 컨트롤러, 소독 및 살균시스템 등을 선보였다.
(유)포겔상코리아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로터리 로브 펌프(Rotary Lobe Pump) 등을 선보였다.
케이팩코리아(주)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폴리머자동용해장치, PFL, 경사판 침전시스템 등을 선보였다.
빛나매크로(주)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슬리트 세이버 등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