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페어 2017] 4대를 이어온 조청명가의 자부심 '두레촌'

취재2팀 2017-03-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두레촌은 3월 30일(목)부터 4월 2일(일)까지 양재 aT센터에서 열린 '힐링페어 2017(Healing Fair 2017)'에 참가해 조청을 선보였다.

두레촌 조청은 순수한 곡물로 만든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 감미료로 대한민국 식품 명인이 국내산 쌀과 엿기름으로 인공 첨가물 없이 전통적인 제조공정으로 단맛을 낸다. 순수한 곡물로 만든 전통 감미료이기 때문에 포도당 함량은 낮고 맥아당과 호정이 주성분이며 다양한 영양소와 천연미네랄이 함유되있어 한숟가락씩 떠먹어도 되고 다양한 요리에 설탕 대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명인 쌀 조청, 떠먹는 조청, 강봉석 명인 유기 쌀 조청 등이 있다. 떠먹는 조청의 종류에는 도라지조청, 생강조청, 사과조청, 호박조청, 인진쑥조청, 쌀조청이 있고 그 외에도 호박엿, 생강엿, 강정바. 신제품인 365영양바도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다.

두레촌은 전통 엿, 조청 체험관과 전통식품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으며 모든 제품은 온라인 샵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한편, 힐링페어는 국내에서 첫선을 보이는 힐링 전문 테마 전시회로 힐링푸드, 힐링뷰티, 힐링플레이, 힐링시티&투어, 힐링리빙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힐링 솔루션을 비교 체험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 및 부대행사가 마련되어 있어 관계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 '힐링페어 2017′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김현진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모든바이오는 6월 9일(수)부터 11일(금)까지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린 '바이오코리아 2021(BIO KOREA 2021)'에 참가해 효율적인 약물 전달을 위한 DDS(Drug Delivery System)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지원하고 시공아이피씨와 컴퍼니엑스가 공동운영하는 'SIGONG-X 콘텐츠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오리엔테이션이 16일 진행됐다.
국립재활원(원장 이범석)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장애인 건강 관리가 어려워짐에 따라 2021년 4월 20일(화)부터 12월 21일까지 장애인 건강증진을 위한 재활 교육용 자료를 35편을 배포한다고 18일 밝혔다.
스마트 집진청정기 토탈케어 스타트업 메타빈스(대표 이종철)가 정보통신기획평가원이 주관한 'ICT R&D 혁신 바우처 지원사업' 대상자로 선정돼 협약을 체결한다고 18일 밝혔다.
다이오드전자(대표 백승원)는 오는 7월 8일(목)부터 10일(토)까지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SWEET 2021(Solar, Wind & Earth Energy Trade Fair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