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택시 및 사업용 차량 전용 3채널 블랙박스 '아이나비 B100' 출시

최영무 2017-04-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팅크웨어㈜(Thinkware, 대표 이흥복)는 택시와 사업용 차량에 최적의 기능을 제공하는 3채널 블랙박스 '아이나비 B100'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아이나비 B100'은 평소 주행거리 및 탑승자가 많은 택시 및 사업용 차량에 필요한 기능을 갖춘 블랙박스다. 전방 FHD, 후방 HD 카메라 외에도 실내 HD 적외선(IR) 카메라를 적용해 실내외 선명한 영상녹화가 가능하다. 실내 적외선 카메라는 주행 시 발생되는 사고 등의 돌발상황에 대한 운전자 및 탑승자에 대한 영상확보가 가능하며, 택시의 경우 빈차등 연동을 통한 실내 적외선-후방 카메라의 자동 전환이 가능하다.

주행시간이 긴 택시의 특성을 고려한 '주행 전용 녹화모드'도 적용됐다. 별도 설정을 통해 기존 적용되어 있는 주행/주차 녹화 메모리의 할당량을 조정하는 기능으로 주행모드 시 메모리 용량을 기존 보다 약 35% 증가시킬 수 있다. 단, '주행 전용 녹화모드' 설정 시 주차 녹화는 사용할 수 없다.

그 밖에도 '아이나비 B100'은 앞차 출발 알림, 전방 추돌 경보, 차선 이탈 경보 등의 ADAS(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1초 2프레임 저장 기술로 메모리 저장용량을 높이는 타임 랩스, 정기적 포맷이 필요 없는 포맷프리, 차량 배터리가 설정된 전압 이하로 떨어질 경우 블랙박스 전원이 자동 차단되는 배터리 방전 방지 기능을 적용해 운전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택시 및 사업용 B2B 전용 제품인 '아이나비 B100'은 전방/IR실내카메라 패키지, 16G 33만 9,000원, 32G 36만 9,000원이며, 전방/후방카메라 패키지 16G 32만 9,000원, 32G 35만 9,000원이다.

팅크웨어는 "'아이나비 B100'은 택시, 사업용 운전자의 니즈를 파악해 반영한 제품"이라고 설명하며, "아이나비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사용자 니즈에 맞게 우수한 기능을 겸비한 최적의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는 이달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해외 석ᆞ박사급 인재 상시 채용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차량의 순정 대화면으로 실시간 스트리밍이 가능한 스트리밍 스틱 '파인드라이브 AI 2' 정식 출시를 앞두고 예약판매 이벤트를 진행한다.
현대자동차가 8일 고성능 브랜드 'N'라인을 적용한 '올 뉴 아반떼 N라인(N Line)'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효율성과 펀 드라이빙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스포츠 세단 뉴 330e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는 자사의 브랜드 홍보대사 및 하반기 출시 예정인 신형 S90 캠페인 모델로 손흥민 선수를 발탁했다고 8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