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론, 코드 프리 이어폰 'Air Stereo A2' 홍콩 모바일 전자전에서 호평

최영무 2017-04-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스마트폰 주변 액세서리 전문기업 아론(Alon, 대표 정한덕, 최정규)은 4월 18일(화)부터 21일(금)까지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센터에서 개최되는 '2017 홍콩 모바일 전자전'에 참가(부스번호 8206)해 세계 각국에서 몰려온 바이어·투자자와 참관객들에게 그 동안 개발한 모바일 액세서리 제품들을 대거 선보이며 주목을 받았다.

특히 많은 바이어와 관람객들에게 호평을 받은 아론 'Air Stereo A2' 블루투스 스테레오 이어폰은 선이 없는 코드 프리 스테레오 이어폰으로 거추장스러운 선을 없앤 점이 특징이다. 완전 무선 이어폰으로 사용자는 두 손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어 무거운 짐을 들거나 가방을 들더라도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통화를 하거나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35mAh 리튬이온 폴리머 배터리를 채용해 최대 약 4시간 동안 끊김 없이 통화나 음악을 즐길 수 있다. 또 이동 시에도 210mAh 배터리가 내장된 이어폰 충전 독에 이어폰을 보관해 두면 자동 충전된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처음 공개된 아론의 원터치 스마트폰 거치대 'AWC-S100' 제품 또한 충전 케이블 연결 없이 스마트폰을 거치하는 것만으로 무선 고속 충전이 가능하다. 또한 자석타입으로 한 손으로도 스마트폰을 손쉽게 탈 부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강력한 자석을 골고루 배치해 강한 흔들림에도 스마트폰을 안정감 있게 잡아준다.

이 제품은 제거할 때 차량에 스크래치나 자국이 남지 않도록 고급 소재의 3M VHB 테이프를 사용했다. 구성품으로 제공하는 자성판은 손으로 만지더라도 긁히거나 상처가 생기지 않도록 미세한 후 가공 처리로 소비자의 안전을 고려한 점이 눈에 뛴다. 무게는 80g 이다.

이 외에도 목걸이 타입의 블루투스 스테레오 이어폰 등 아론에서 새롭게 준비하는   신제품과 기존 스마트폰 액세서리 8종 등 총 11종을 이번 전시회에서 대거 선보였다.

홍콩 모바일 전자전에 참가한 정한덕 아론 대표는 "이번에 공개한 신제품은 선이 필요 없는 무선 스테레오 이어폰, 차량용 무선 고속 충전기 거치대 등 일상 생활에서 사용하기 편리한 무선에 초점을 맞춰 제품을 구성했다"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바이어나 고객들의 니즈를 현장에서 직접 확인했다. 아론의 브랜드와 그 제품을 세계 시장에 지속적으로 알려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수평선'이라는 작품으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린 웹툰 에이젼시 '울트라미디어'는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자체 판권을 보유한 다양한 웹툰으로 미국 시장 내 2차 저
엔터리얼은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스마트미러를 결합한 디지털 다트머신, '다트아이'를 선보였다.
스마트 액세서리 전문기업 에스디티시스템즈(대표 윤영상)는 인디고고에서 200만불 이상을 펀딩받은 케이스로 유명한 영국 프리미엄 충격 보호 케이스 '모우스(MOUS)'의 아이폰X 전용 제품 출시를 알렸다.
국내 LED조명업계의 북미시장 수출 전선에 청신호가 들어왔다.
유아용 천기저귀, 내복·의류 브랜드 베이비앙이 손수건 3종세트 감동&나눔 0원하라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고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