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나무기술 클라우드 이노베이션 서밋', 엘타워서 성황리 열려

신두영 2017-04-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차세대 클라우스 기술의 현주소를 볼 수 있는 '2017 나무기술 클라우드 이노베이션 서밋'이 오늘(20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성황리 개최했다.

클라우드 산업의 트렌드를 다양한 관점에서 엿볼 수 있는 이번 행사는 전문화된 서밋과 전시를 통해 클라우드 산업의 미래 비전을 공유할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구글, Accelerite, Citrix, LS글로벌, Red Hat, 퓨어스토리지, 다우기술, SK네트웍스서비스, 맨텍, ZConverter, 세중정보기술, 삼양데이타시스템 등 국내외 클라우드 대표기업들이 대거 참가하여 차세대 클라우드 솔루션과 기술을 소개한다.

이를 통해 국내외 업체들에게 솔루션을 도입한 기업들의 성공사례를 공유하며, 클라우드 도입을 앞두고 있는 기업 관계자들에게 검증된 제품 검토의 기회를 제공한다.

행사장 로비에서는 클라우드 전시회가 진행되어 다양한 클라우드 솔루션 및 기술을 직접 확인하고 활용성과 내구성을 따져볼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사진설명: 나무기술 정철 대표)

나무기술 정철 대표는 "한국 클라우드 산업은 최근 수년간 발전을 해왔고 향후 비약적인 발전을 이룩할 것"이라며, "이번 서밋을 통해 클라우드 환경의 변화를 반영하는 새로운 제품과 기술을 살펴보고 기업간 긴밀한 교류의 장이 되어 비즈니스 협업을 다지는 소중한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나무기술이 공개한 차세대 클라우드 관리 솔루션 '칵테일'은 애플리케이션 서비스의 가용성 및 확장성을 보장하고 개발, 운영의 효율화를 위한 뷰와 도구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칵테일은 쿠버네티스 기반의 컨테이너 기술을 통해 기업들이 내부(프라이빗 클라우드)와 외부(퍼블릭 클라우드)를 동시에 관리하고 데이터를 쉽게 프라이빗과 퍼블릭에서 이전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중심의 클라우드 플랫폼이다.

특히 실시간 데이터 분석과 컨트롤을 강화했다. 이를 통해 애플리케이션, 분석 및 서비스를 강화해 보다 심층적인 데이터 분석과 전략을 제시한다. 또 데이터 센터 Bare Metal 인프라의 클라우드화를 통해 인프라를 통합 관리할 수 있다.

한편, 나무기술은 칵테일을 필두로 국내 공공시장 및 대기업, 금융, 제조, 게임, 서비스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일본, 중국 등 해외시장 진출에도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금강씨엔티는 오는 5월 11일부터 13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에서 개최되는 '2017 베트남환경에너지산업전'에 참가해 플랜트 설비 공정에 필요한 시스템을 선보인다.
그린바이오는 오는 5월 11일부터 13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에서 개최되는 '2017 베트남환경에너지산업전'에 참가해 고신개념의 동물 혈액 자원화 기술과 유기농 비료 제품 2종을 선보인다.
스타티스 엘앤에이는 오는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회 국제방송?음향?조명기기전'에 참가해 고출력 LED 조명인 Silkray 시리즈와 Boltray 시리즈를 선보인다.
사운드캣은 오는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회 국제방송.음향.조명기기전'에 참가해 레드넷 신제품 시리즈를 선보인다.
한국엡손이 원본 영상의 생생함을 그대로 재현하는 최신 기술 HDR이 탑재된 홈프로젝터 'EH-LS10500' 모델의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TAMRON의 한국 공식 수입원인 썬포토는 4월 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