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제26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에서 'a9' 국내 첫 소개

임선규 2017-04-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소니코리아는 4월 20일(목)부터 23일(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광학기기 전시회인 '제26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hoto and Imaging 2017, 이하 P&I 2017)'에 참가했다.

소니코리아는 이번 P&I 2017에서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a7 시리즈를 비롯해 2012년 6월 첫 출시 이후 지난 해까지 4년 연속 하이엔드 카메라 시장 1위를 수성하고 있는 RX 시리즈 그리고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술 B.O.SS.가 탑재된 4K 액션캠과 캠코더 등 소니의 혁신적인 기술이 담긴 제품들을 선보인다.

특히, 20일 새벽, 뉴욕과 런던에서 첫 공개가 이뤄진 프로페셔널 풀프레임 카메라 a9이 국내에서도 P&I 2017에서 처음으로 전시된다.

세계 최초로 35mm 풀프레임 2,420만 화소 메모리 내장 적층형 이면조사 방식 Exmor RS CMOS 센서를 탑재한 a9은 AF/AE 추적 상태에서 블랙아웃 없이 초당 20연사로 최대 JPEG 362장, RAW 241장을 촬영할 수 있으며, 왜곡 억제 전자셔터를 통해 1/32,000의 빠른 셔터스피드와 완벽한 무소음 무진동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693개의 상면위상차 AF 포인트를 통해 약 93%에 이르는 넓은 AF 커버리지를 자랑하며, a7R II 대비 약 25% 빠른 초고속 하이브리드 AF 시스템을 통해 빠르게 움직이는 피사체도 놓치지 않고 포착할 수 있다. 5축 손떨림 보정 기능과 픽셀 비닝 없는 풀 픽셀 리드아웃 기술이 적용되었고 6K 상당의 데이터를 오버샘플링하는 4K 영상 촬영도 가능하다.

한편, 소니코리아는 부스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한 이벤트를 마련하고 특별한 혜택을 제공한다. 관람객들은 소니스토어에서 다양한 소니 제품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부스 내에 전시되어 있는 카메라 및 렌즈 제품을 촬영 후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에 올리면 소정의 사은품을 받을 수 있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소니는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미러리스와 렌즈일체형 카메라, 액션캠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며, "고객들의 사랑과 성원에 보답하고자 이번 P&I 2017 전시회에는 더욱 풍성한 정보와 볼거리, 체험 이벤트를 준비했다. 특히 올해는 이례적으로 a9를 글로벌 공개와 동시에 전시하게 됐다.  소니가 이루어낸 최고의 혁신을 P&I 2017에서 많은 분들이 직접 만나 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주식회사 에이알미디어웍스는 6월 28일부터 7월 1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MWC 상하이 2017'에 참가해 디지로그적 AR 놀이 제품을 선보였다.
엘라고는 애플의 무선이어폰인 '에어팟' 전용 케이스인 '행 케이스' 와 '천연 가죽 케이스' 등 2종을 출시했다.
27년 전통의 영어전문기업 ㈜튼튼영어는 오는 7월 6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 & 키즈페어'에 참가해 영유아 놀이 프로그램인 베이비리그를 선보인다.
토이트론은 오는 7월 6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 & 키즈페어'에 참가해 디즈니 퓨처북 시리즈의 최신작 '퓨처북 디즈니 카3'를 선보인다.
타라 주식회사는 오는 7월 6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 & 키즈페어'에 참가해 아이의 성장에 맞춰 변신하는 자전거를 선보인다.
국내 최대규모 LED 전문 무역 전시회인 '제15회 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