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제26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에서 'a9' 국내 첫 소개

임선규 2017-04-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소니코리아는 4월 20일(목)부터 23일(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광학기기 전시회인 '제26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hoto and Imaging 2017, 이하 P&I 2017)'에 참가했다.

소니코리아는 이번 P&I 2017에서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a7 시리즈를 비롯해 2012년 6월 첫 출시 이후 지난 해까지 4년 연속 하이엔드 카메라 시장 1위를 수성하고 있는 RX 시리즈 그리고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술 B.O.SS.가 탑재된 4K 액션캠과 캠코더 등 소니의 혁신적인 기술이 담긴 제품들을 선보인다.

특히, 20일 새벽, 뉴욕과 런던에서 첫 공개가 이뤄진 프로페셔널 풀프레임 카메라 a9이 국내에서도 P&I 2017에서 처음으로 전시된다.

세계 최초로 35mm 풀프레임 2,420만 화소 메모리 내장 적층형 이면조사 방식 Exmor RS CMOS 센서를 탑재한 a9은 AF/AE 추적 상태에서 블랙아웃 없이 초당 20연사로 최대 JPEG 362장, RAW 241장을 촬영할 수 있으며, 왜곡 억제 전자셔터를 통해 1/32,000의 빠른 셔터스피드와 완벽한 무소음 무진동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693개의 상면위상차 AF 포인트를 통해 약 93%에 이르는 넓은 AF 커버리지를 자랑하며, a7R II 대비 약 25% 빠른 초고속 하이브리드 AF 시스템을 통해 빠르게 움직이는 피사체도 놓치지 않고 포착할 수 있다. 5축 손떨림 보정 기능과 픽셀 비닝 없는 풀 픽셀 리드아웃 기술이 적용되었고 6K 상당의 데이터를 오버샘플링하는 4K 영상 촬영도 가능하다.

한편, 소니코리아는 부스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한 이벤트를 마련하고 특별한 혜택을 제공한다. 관람객들은 소니스토어에서 다양한 소니 제품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부스 내에 전시되어 있는 카메라 및 렌즈 제품을 촬영 후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에 올리면 소정의 사은품을 받을 수 있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소니는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미러리스와 렌즈일체형 카메라, 액션캠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며, "고객들의 사랑과 성원에 보답하고자 이번 P&I 2017 전시회에는 더욱 풍성한 정보와 볼거리, 체험 이벤트를 준비했다. 특히 올해는 이례적으로 a9를 글로벌 공개와 동시에 전시하게 됐다.  소니가 이루어낸 최고의 혁신을 P&I 2017에서 많은 분들이 직접 만나 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금강씨엔티는 오는 5월 11일부터 13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에서 개최되는 '2017 베트남환경에너지산업전'에 참가해 플랜트 설비 공정에 필요한 시스템을 선보인다.
그린바이오는 오는 5월 11일부터 13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에서 개최되는 '2017 베트남환경에너지산업전'에 참가해 고신개념의 동물 혈액 자원화 기술과 유기농 비료 제품 2종을 선보인다.
스타티스 엘앤에이는 오는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회 국제방송?음향?조명기기전'에 참가해 고출력 LED 조명인 Silkray 시리즈와 Boltray 시리즈를 선보인다.
사운드캣은 오는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회 국제방송.음향.조명기기전'에 참가해 레드넷 신제품 시리즈를 선보인다.
한국엡손이 원본 영상의 생생함을 그대로 재현하는 최신 기술 HDR이 탑재된 홈프로젝터 'EH-LS10500' 모델의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TAMRON의 한국 공식 수입원인 썬포토는 4월 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