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2017 상하이모터쇼서 미래 전기차 'I.D. 크로즈' 세계 최초 공개

최상운 2017-04-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폭스바겐은 지난 19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오토 상하이 2017'에서 미래 전기차 라인업을 선보였다.

I.D. 크로즈는 폭스바겐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전기를 동력으로 하는 크로스오버 유틸리티 차량(crossover utility vehicle, CUV)으로, 쿠페와 SUV를 하나로 결합한 4도어 차량이다.

2016 파리 모터쇼에서 I.D.를, 2017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I.D. 버즈를 이미 선보인 바 있는 폭스바겐은 이번 상하이 모터쇼에서 I.D. 패밀리의 세 번째 모델인 I.D. 크로즈를 공개하게 되는 것이다. 폭스바겐 I.D. 패밀리는 긴 주행거리, 카리스마 넘치는 전기차 디자인, 그리고 새로운 내부 인테리어 콘셉트를 통해 차세대 전기차의 모습을 제시한다.

I.D. 크로즈는 다목적 전기차를 스포티한 콘셉트로 풀어낸 콘셉트 모델로, 도심에서는 물론 액티브한 라이프스타일을 즐기는 고객들에게도 최적의 대안을 제시한다. 225 kW의 출력과 최고속도 180km/h를 자랑하면서도 한번 충전으로 500km 주행(NEDC 기준)이 가능하다.

I.D. 크로즈는 스티어링 휠 중앙에 위치한 VW 뱃지를 누르면 3초 만에 완전 자율주행 시스템인 'I.D. 파일럿' 모드로 전환이 가능하다. 콘셉트카의 각종 장비와 제어장치들은 마치 스마트폰을 다루는 것과 같은 방식으로 완전 디지털 방식으로 조작이 가능하다. 주행에 필요한 핵심정보들은 증강현실을 활용해 운전자의 시야에 들어오기 때문에 제스처 컨트롤 기능이 더욱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또한 새로운 클린에어(CleanAir) 시스템은 어떤 외부환경 속에서도 쾌적한 내부 공기 상태를 지속적으로 유지시켜 준다.

I.D. 크로즈의 제로-에미션 디자인은 모든 면에서 전기차를 위한 새로운 디자인 DNA를 제안한다. 가장 대표적인 시각적 요소는 폭스바겐 전기차 고유의 라이트 디자인을 들 수 있다. C 형태의 LED 주간주행등 및 가변적으로 변화를 줄 수 있는 LED 헤드라이트가 인터렉티브 스팟라이트와 함께 하나로 결합되어 전면부를 구성한다. I.D. 파일럿 모드에서는 인터렉티브 스팟라이트를 통해 도로의 다른 차량들과 소통하게 된다.

I.D. 크로즈는 폭스바겐이 전기차를 위해 새롭게 개발한 혁신적인 차세대 아키텍처를 통해 넓은 내부 공간을 자랑한다. 서스펜션과 드라이브트레인 모듈은 매우 컴팩트한 구조로 자리잡고 있으며 배터리는 차량 바닥면에 통합되는 방식으로 설치되어 시트 배치를 자유롭게 할 수 있다. 이 같은 구조적 설계 덕분에 기존의 전형적인 내부 공간 배치와는 전혀 다른 '오픈 스페이스' 방식의 공간 배치와 디자인이 가능해졌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PSA 그룹 프리미엄 브랜드 DS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는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지방시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생산한 '뉴 DS3 지방시 르 메이크업'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기아자동차(주)는 25일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의 고급스러운 내장인테리어와 다양한 주행 사양을 공개했다.
쌍용자동차가 G4 렉스턴의 매력을 폭넓고 깊이 있게 알리는 테크쇼를 개최했으며, 전국 판매네트워크를 통해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넥센타이어는 지난 2000년 우성타이어를 인수 합병한 후 사명을 변경, 뼈를 깎는 고통을 통해 국내 3사 타이어 중 가장 빠른 성장 속도를 보여줬다. 이런 성과는 스포츠마케팅을 통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데 주력한
쉐보레는 프로야구 시즌 개막에 맞춰 정규 시즌 기간 동안 전국 야구장에 신차 전시와 체험 이벤트를 마련하고 프로야구팬을 만난다고 24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