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지역 SW·ICT기업의 성공적인 글로벌 마케팅을 위해 '공동네트워킹 세미나' 열린다

유은정 2017-04-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수도권 지역 SW·ICT 기업이 한데 모여서 글로벌시장 진출을 위한 고민을 함께 할'SW·ICT기업 글로벌마케팅+세미나'가 송도국제도시 미추홀타워에서 4월 28일(금) 개최된다는 소식이다.

미래창조과학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최하고 수도권지역 5개 SW산업 진흥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금번 세미나는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CES와 MWC에 투영된 글로벌 기술 트렌드 전달 ▲해외시장 진출의 주요 플랫폼인 박람회 성공 사례 공유 ▲크라우드펀딩을 통한 글로벌시장 진출전략 세미나 및 전문가 상담 ▲데모데이(제품전시)까지 함께 개최될 예정으로 지역 SW·ICT 기업의 글로벌 마케팅 역량을 한층 올려 놓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양, 용인, 안양, 안산, 인천을 포함한 경인지역기업 50개사, 관내 유관 기관과 지역 진흥원 담당자 등 약 130명 규모로 열리는 이번 네트워킹은 해외 전시회 참관 리뷰를 시작으로 해외 전시회 활용방안 및 각 지역별 기업 발표가 진행된다.

이번 네트워킹에서 가장 주목해야 할 점은 스타트업 입장에서 본 해외 전시회와 마케팅 전략이다. 블루케어의 이종민 대표는 이날 해외 전시회 참가 소개는 물론 마케팅 Tool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해외전시회 참가시 주의해야 할 점도 안내한다.

금번 세미나 공동 주관기관은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 고양정보산업진흥원, 안산정보산업진흥센터, 안양창조산업진흥원, 용인디지털진흥원이며 에이빙뉴스가 미디어파트너로 협력한다.

참가신청은 온오프믹스(onoffmix.com/event/97061), 문의는 에이빙 뉴스 담당(070-4060-8491, chd2650@aving.net)으로 하면 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미세먼지가 심했던 지난주를 보내고, 새로운 한주가 시작됐다. 1월 넷째 주 국내외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나무기술(대표 정철)은 지난 20일(토) 성남시 수정구 상적동 일대에 소재한 마을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을 나누는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