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PHEX] 자비스, 식품 제약 이물 검출기 개발

김기홍 2017-04-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자비스(대표 김형철)는 4월 18일(화)부터 21일(금)까지 일산 킨텍스(KINTEX) 제 2전시장 10홀에서 열리는 '제12회 제약·화장품기술전(2017 COPHEX)'에 참가해 X-ray 를 통해 식품, 제약 제조 공정에서 이물질을 검출할 수 있는 장비를 전시했다. (사진: X-ray 출력 max 80V/100W, 검사속도 분당 10m~60m 사양의 'FSCAN-3280L' 모델)

자비스는 X-ray와 머신비전, 공장자동화(FA) 장비개발에 다년간 경험을 축적한 개발 인력들이 설립한 회사로 제품, 장비의 검사 및 조립 공정 자동화를 통한 품질 향상 및 품질 안정 확보, 인건비 절감 등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식품, 제약 제조 공정의 이물, 공포장 검사장비 개발, 산업용 제조 및 공정에서 X-Ray를 활용한 검사 자동화 장비 및 시스템 개발, CT & 3D, NANO, 2D 자동검사, CT 통한 3D 자동 검사, 공장자동화(FA) 장비의 시스템 운영 S/W 개발 등에 특화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 선보인 X-Ray를 활용한 이물 검출기는 0.2mm 크기의 납, 철이나 스테인레스 볼은 최소 지름 0.28mm까지 검출이 가능하며 비 금속류인 돌, 유리 등은 최소 1.2mm까지 검출이 가능하다.

또, 알루미늄, 종이, 플라스틱 등 포장 재질과 상관없이 검출이 가능하며 이물, 누락, 결품 검사 기능도 포함되며 이미지 자동저장 및 출력, 시스템 모니터링, 리포트, 누적 정보출력, 공정 이상 자동 알람 기능 등 다양한 소프트웨어와 솔루션이 제공된다.

김형철 대표는 누리집을 통해 "자비스는 끊임없이 변하는 시장 상황에서 미래 지향적인 개념의 X-ray 검사기와 제조 설비 분야에서 주도적 역할을 수행해 왔다"며 "세계는 점점 고정도, 고품질화를 지향하고 있으며 특히, 국내에서는 제조물 책임법 제정으로 품질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그간, X-ray 검사기 개발로 쌓은 기술과 노하우로 최고의 품질과 최상의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벨트 탈부착이 용이해 청소와 교체가 편리하다)

한편, 제약·화장품기술전은 제약, 화장품 업계의 품질관리 향상을 위한 생산 프로세싱, 관리, 아웃소싱 관련 기업이 참가하는 무역 전시회로 식약처 주최 제약, 화장품 공장장 간담회, 의약품 GMP 정책설명회 등 약 1,500여 명의 구매결정권자가 참석하는 다양한 부대행사가 동시에 개최된다.

→ 'COPHX'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교육용 로봇 기업 로보로보는 오는 7월 6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 & 키즈페어'에 참가해 유아용 코딩교구 'UARO'를 선보인다.
디자인윤스는 오는 7월 6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 & 키즈페어(코엑스 유교전)'에 참가해 동물을 주제로 프리미엄 키즈디자인 생활소품을 선보인다.
종합가전 전문기업 신일산업은 22일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혁신대상 시상식에서 '블루투스 선풍기'로 제품 혁신 대상을 수상했다.
구형 마이크로5핀 케이블과 연결할 수 있는 아트뮤의 신형 'C타입 젠더'는 플러그 타입으로 케이블을 간단히 삽입 또는 제거할 수 있습니다. 케이스를 씌운 스마트폰이라도 별도의 제거없이 충전과 데이터 전송을 편리하게
GSMA가 2017 아시아 모바일 어워즈 후보자를 1일 발표했다.
클레어는 6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