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세이퍼 코리아 2017] 국립해양측위정보원, 해양안전플랫폼 '해로드' 앱 소개할 예정

유은정 2017-04-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립해양측위정보원(원장 공현동)은 오는 5월 24일(수)부터 27일(토)까지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2017 안전보안산업대전(SAFER KOREA 2017)'에 참가해 소형선박 및 레저보트 등 항법장비를 갖추지 못한 이용자를 위한 '해로드(海Road) 앱 현장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

'14년 8월부터 국립해양측위정보원이 서비스를 시작한 '해로드' 앱은 전자해도와 네이버지도를 탑재하여 빠르고 정확한 바닷길 안내를 돕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다. 주요 기능으로는 위치정보·이동경로·해양기상정보 제공 등이 있으며, 위급상황이 발생하면 클릭 한 번으로 해경, 119 상황실에 자신의 위치좌표가 포함된 구조요청(SOS) 문자를 실시간 전송하여 신속한 구조를 받는 데 도움을 준다.

실제로 해상에서 기관고장으로 인해 표류된 레저보트나 갯바위에서 밀물에 갇힌 낚시객들이 해로드 앱을 통한 신고로 무사히 구조된 사례가 다수 발생하여, 해경에서도 레저 이용자의 안전구조를 위해 해로드 앱 설치를 적극 권장하고 있다.

또한, 조난자들이 '골든타임'에 안전하게 구조될 수 있는 점을 높게 평가 받아 '15년 생활불편 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행자부 주관)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국립해양측위정보원 공현동 원장은 "해로드 앱 현장 홍보를 통하여 보다 많은 국민들이 바다와 육상에서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널리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7 안전보안산업대전은 한국경제신문, 케이훼어스, 정보보안국제협력센터가 주최하며 지능형 첨단 보안, 안전세미나, Security of Things(SoT), IoT 보안 세미나, 융합보안 표준화 전략 세미나, 참가업체 신제품솔루션 발표회 등의 다양한 부대행사가 동시에 개최된다.

→ 'SAFER KOREA 2017'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비디오몬스터는 지난해 12월 기준 3000여개 템플릿 기반 온라인 숏폼 영상 제작 플랫폼을 구축했으며 올해 1월 기준 가입회원 10만명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케어마일(CAREMILE)은 CES 2021서 열감지 전신소독기, 안면인식 비대면 발열체크 등 방역의료장비를 선보였다.
루이테크놀로지는 CES 2021서 Smart Communication Live Audio 시스템을 통한 음성 공유 서비스를 선보였다.
제이엠스마트(JM SMART)는 CES 2021서 반려견 건강증진플랫폼을 선보였다. 건강증진플랫폼인 PuppyDoc은 태양 노출량과 활동량을 측정하여 Furiend의 건강을 모니터링한다. 햇빛의 색상과 강도를 측정하
제이웰(J-WELL)은 CES 2021서 척추견인기 '스파인헬스'를 소개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