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민, 키즈 전용 액티비티 트래커 밴드 '비보핏 주니어' 출시

최영무 2017-05-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가민(Garmin)이 키즈 전용 데일리 액티비티 트래커 밴드인 비보핏 주니어(vívofit jr.)를 출시했다.

비보핏 주니어의 가장 큰 특징은 걸음 수 측정 및 수면 패턴 분석 등의 액티비티 트래커로서의 일상적인 활동 모니터링 기능은 물론, 자녀들이 스스로 건강하고 규칙적인 생활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동기부여 해주는 교육적인 기능을 탑재했다.

비보핏 주니어 전용 스마트폰 앱을 통해서 부모들은 자녀들의 일일 운동량을 체크할 수 있으며, 미션 수행 기능을 활용해 자녀들이 건강한 생활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돕는다.

비보핏 주니어를 활용하면 부모가 함께 관리할 수 있는 무료 모바일 앱을 통해 다양한 미션을 설정할 수 있다. 부모들은 자녀들과 협의를 통해 일간 및 주간 목표 등을 함께 설정하고, 해당 목표를 달성했을 경우 가상 코인이라는 리워드를 부여해 건강하고 규칙적인 생활습관을 게임을 즐기듯이 기를 수 있다.

가민 코리아의 다니엘 젠 지사장은 "비보핏 주니어는 감시 기능에 초점이 맞춰진 키즈 모니터링 앱 등과는 달리 목표 달성 과정을 즐겁게 만들어 책임감과 목표의식을 길러준다"라며 "프라이버시 침해 없이 스마트 기기를 통해 자녀와 즐겁게 소통함으로써 자녀와의 유대감 향상에도 도움을 준다"라고 밝혔다.

아이가 착용하기 쉽고 손목에 편안한 일체형 밴드로 튼튼하게 디자인 되었으며, 고화질의 시계 화면은 실내와 실외 모두 뛰어난 가독성을 자랑한다. 기본 화면에는 시간, 날짜, 활동량을 나타내는 바가 표시되며 아이 이름을 입력할 수 있어 맞춤형으로 사용 가능하다.

비보핏 주니어는 수영이 가능한 5ATM(50m) 방수 등급을 가졌으며 배터리 수명은 최대 1년 이상으로, 재충전의 번거로움을 덜었다.

브로큰 라바, 디지 카모, 리얼 플라워 총 3가지 디자인으로 국내 출시된 비보핏 주니어는 가민 공식 대리점에서 구입이 가능하며, 권장소비자가격은 11만8,000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4YFN는 스타트업 행사로, '4 Years From Now'라는 뜻으로 4년 뒤에는 MWC에 참가할 정도로 가능성이 있는 벤처기업들이 모여있는 전시회다.
이제 모바일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된 세상. 오는 2 월 24 일 모바일 트렌드를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MWC 바르셀로나 2020' 전시회가 개최된다.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가 'MWC 바르셀로나 2020'의 미디어 파트너로 선정됐다. 13년간 IFA, CES 등 해외 유명 전시회를 취재 및 보도한 에이빙뉴스는 올해도 MWC 바르셀로나에 특별취재단을 파
밍글콘이 미취학 아동, 초등 저학년 어린이를 위한 컴퓨팅 사고력 향상 게이미피케이션인 '밍글봇,도와줘!'(Minglebot, Help!) 앱을 출시했다.
MWC 바르셀로나는 2020년 2월 24~27일 피라 그란 비아(Fira Gran Via), 피라 몬주익(Fira Montjuïc) 및 라파르가 로스피탈레트(La Farga L'Hospitalet)에서 개최되는 가운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