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1일 최대 150대 이상 정비 가능한 '서초 서비스센터' 확장 이전

최상운 2017-05-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폭스바겐 공식딜러 마이스터모터스(대표: 이기준)는 16일 기존 서초 서비스센터를 기존 서초구 서초동에서 양재동으로 확장 이전한다고 밝혔다.

특히, 새롭게 확장 이전하는 서초 서비스센터는 서울 도심에 위치한 수입차 정비시설 중 최대의 정비 시설과 규모를 갖추고 있으며, 경부고속도로와 강남순환고속도로, 그리고 과천-의왕간고속도로 등 접근이 용이한 지역에 위치하고 있다. 또한 양재동의 대형 마트가 위치한 상권 근거리에 있어 고객들에게 향상된 접근성과 편의성을 제공할 예정이다.

총 9,990㎡ 연면적의 폭스바겐 서초 서비스센터는 총 4층의 건물로, 1층에는 접수실, 고객휴게실, 일반 경정비 및 세차장이 있다. 2층에는 일반 중정비, 3층에는 판금 도장 수리 시설이 갖춰져 있으며 총 41개의 워크베이로 1일 최대 150대 이상의 차량 정비가 가능하다.

또한 마이스터모터스는 확장 이전 오픈을 기념하여 6월 30일까지 서초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소정의 사은품을 증정하며, 방문 고객 중 추첨을 통해 55인치 TV, 블루투스 스피커, 폭스바겐 정품 차량용 옷걸이 등 푸짐한 경품을 추가로 증정할 예정이다.

한편 마이스터모터스는 서울 6개 전시장 (강남 대치, 강북 미아, 마포 신촌, 목동, 서초, 한남)과 경기, 인천지역 2개 전시장(인천, 부천)의 총 8개 전시장과 서울 5개 서비스센터(강남 대치, 강북 미아, 목동, 서초, 염창)와 인천지역 2개 서비스센터(인천 구월, 인천 신흥)의 총 7개 서비스센터를 보유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박동훈)가 고급 사양을 추가해 상품성을 강화한 CUV(Crossover Utility Vehicle) '뉴 QM3'를 출시한다.
포르쉐가 독일 라이프치히 공장에서 2017 제네바 모터쇼 월드 프리미어 모델인 신형 '파나메라 스포츠 투리스모'의 첫 생산을 시작했다고 지난 24일 밝혔다.
소형차 브랜드 MINI의 공식 딜러사인 도이치모터스는 뉴 MINI 쿠퍼 5도어 모델기반에 특별한 옵션을 추가한 도이치 에디션을 총 30대 한정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제주, 서울 성산, 광주에 인증 중고차 전시장 세 곳을 신규 오픈 했다고 밝혔다.
현대엠엔소프트가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최근 개통한 서울-양양 고속도로 등 35곳의 최신 도로 정보와 안전 운행 정보를 반영한 내비게이션 업데이트를 실시한다.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