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합리적인 가격에 스포티 스타일 적용한 '2018년형 K3' 출시

최상운 2017-05-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기아자동차는 18일 트림과 사양 구성을 최적화하고 디자인 고급감을 강화한 '2018년형 K3'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아차는 '2018년형 K3'에 인조가죽 퀼팅시트 신규 적용 및 기존 16인치 알로이휠을 고급스러운 16인치 전면가공 알로이휠로 변경하는 등 스포티함과 고급감을 동시에 갖춘 내외장 디자인을 선보였다.

또한 전체 차종의 트림과 사양을 고객 선호에 맞춰 최적화해 가솔린 세단의 경우 기존 6종에서 4종으로, 디젤 세단은 6종에서 3종으로 축소하는 등 고객이 선택하기 편리하도록 구성을 조정했다.

특히 '2018년형 k3'의 트렌디 트림과 트렌디 스타일 트림은 한층 스타일리쉬한 디자인과 고급스러운 마감의 16인치 전면가공 알로이 휠을 기본화하고 사양 조정을 통해 가격을 동결했으며, ▲고성능 에어컨 필터 ▲리어 스포일러 등의 신규 사양을 선택 적용할 수 있도록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객 선호에 맞는 사양을 구성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가솔린 세단의 프레스티지 스페셜 트림은 ▲인조가죽 퀼팅시트 ▲고성능 에어컨 필터 등을 적용하고도 사양 조정을 통해 가격 인상을 최소화했다.(※기존 프레스티지, 프레스티지 스페셜, 노블레스 트림을 2018년형 K3에서는 프레스티지 스페셜 단일 트림으로 운영)

기아차 관계자는 "2018년형 K3는 합리적인 가격의 스포티 스타일을 선호하는 고객들에게 더 큰 만족감을 줄 것"이라며 "16인치 전면 가공 휠과 인조가죽 퀼팅시트 등 스포티 스타일과 고급감을 더하고 트림 수 최적화로 고객의 선택이 용이하게 했다."고 말했다.

K3의 판매가격은 ▲가솔린 세단이1,545만 원~2,105만 원 ▲디젤 세단이 1,800만 원~2,113만 원 ▲유로가 2,200만 원이다.(자동 변속기 기준)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는 20일 양재동 본사 사옥에서 상용수출사업부 이인철 전무, 인도네시아 현대차 상용 대리점 호키(HOKI : Hyundai Oto Komersial Indonesia)사의 이키 위보우(Iki Wibowo) 사장
제네시스는 21일부터 나흘 간 인천 송도의 잭 니클라우스 골프 클럽 코리아(파72, 7,366야드)에서 '제네시스 챔피언십' 첫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박동훈)는 중형 가솔린 SUV 'QM6 GDe' 모델이 계약 대수 1천대를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닛산㈜(대표: 허성중)은 실용성과 안전성을 대폭 업그레이드 한 7인승 대형 패밀리 SUV, '2017 뉴 닛산 패스파인더(2017 New Nissan Pathfinder)'를 출시한 후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롯데렌터카가 2017년도 3분기 국가고객만족도지수(NCSI) 발표를 통해 3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