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페라리 챌린지 북미지역 레이스 시리즈' 1라운드 완주한 할리우드 배우는?

최상운 2017-05-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세계적인 할리우드 배우 마이클 패스벤더(Michael Fassbender)가 2017 페라리 챌린지 북미지역 레이스 시리즈 제1라운드를 성공적으로 완주하며 본격적인 레이스 드라이버로 데뷔했다.

페라리와 F1의 오랜 팬으로 알려진 마이클 패스벤더는 지난해 페라리만의 특별 드라이빙 교육 코스인 '코르소 필로타(Corso Pilota)' 드라이빙 프로그램에 참가하며 전문 레이서가 되기 위한 훈련을 시작했다.

마이클 패스벤더는, "페라리의 진가는 레이싱을 통해 더욱 분명히 알 수 있다. 페라리팀과의 훈련으로 488 챌린지 레이싱카의 드라이빙 기술을 연마하는 굳건한 토대를 마련할 수 있었다"고 말하며 "아주 어려서부터 페라리 그리고 페라리팀의 챔피언 미하엘 슈마허(Michael Schumacher)를 마음 깊이 동경해 왔다. 이번 페라리 챌린지 레이싱은 나의 오랜 꿈도 함께 완주해 내는 자리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레이싱에 남다른 열정을 가진 고객을 위해 페라리가 1992년 처음 개최한 페라리 챌린지 트로페오 피렐리(Ferrari Challenge Trofeo Pirelli)는 페라리 고객이 직접 참여하는 원메이크 레이스(단일 차종 경주) 대회로, 참여하는 드라이버뿐만 아니라 전 세계 모토스포츠 팬들의 큰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페라리 챌린지는 유럽, 아시아, 북미 등 3개 지역에서 진행되며 마이클 패스벤더는 북미 지역 레이스 시리즈에 참가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넥센타이어가 28일 전남 영암에 위치한 코리아인터내셔널 서킷 상설 경기장에서 개최된 2017 넥센스피드레이싱 현장에서 신제품 레이싱용 타이어인 '엔페라 SUR4G'를 깜짝 공개했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2017 넥센스피드레이싱'의 2라운드가 28일 전남 영암에 위치한 KIC에서 개최됐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2017 넥센스피드레이싱'의 2라운드가 28일 전남 영암에 있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 상설경기장(1랩 3.045km)에서 열린 가운데, 지난 4월의 넥센스피드레이싱 시즌 개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 가 28일 전남 영암에 위치한 코리아인터내셔널 서킷 상설 경기장에서 펼쳐졌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이 주최하는 '넥센스피드레이싱 엔페라 SUR4G 론칭 기념 라운드가 28일 전남 영암에 위치한 코리아인터내셔널 서킷 상설 경기장에서 펼쳐졌다.
14회째를 맞이한 '인천 베이비&키즈페어'가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