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영업 네트워크 소통 강화 통해 고객 가치 높인다

최상운 2017-05-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쉐보레(Chevrolet)가 영업 일선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내수 시장 확대를 모색하고자 16일부터 사흘간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 회사 임직원 및 쉐보레 카 매니저를 초청, '쉐보레 제품 워크숍'을 개최했다.

영업•A/S•마케팅부문 데일 설리번(Dale Sullivan) 부사장을 비롯, 내수 판매를 이끌고 있는 임직원 및 전국 쉐보레 카매니저 3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워크숍에서 제품 심층 분석과 다양한 시승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 관점의 영업 마케팅 전략을 세우고 올해 판매 목표 달성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모색했다.

설리번 부사장은 "쉐보레는 올해 올 뉴 크루즈, 볼트EV 등 경쟁력 있는 신차 출시와 더불어, 공격적인 고객 체험 마케팅 캠페인을 통해 견고한 판매 실적을 이끌어낼 것"이라며, "내수 판매 확대의 근간은 앞선 성능과 디자인, 안전성에 기반한 고객 가치를 제공하는 것임을 상기하고 고객 접점에 있는 카 매니저들과 긴밀한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워크숍 기간 동안 스파크부터 볼트EV까지 쉐보레 전 제품 라인업과 주요 경쟁 모델까지 총 32대의 시승차를 통해 성능 비교 테스트를 갖고 경쟁 모델과의 장단점을 직접 체험하는 한편 이를 토대로 제품 경쟁력 강화 및 고객 가치 제고에 대한 심층 토론이 전개됐다.

한편, 쉐보레 제품 워크숍은 지난 2012년 이후 올해로 6회째 개최됐으며 제품에 대한 임직원과 영업 일선의 이해를 높이고 고객 입장에서 제품을 평가한 후 결과를 영업 마케팅 전략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제네시스는 지난 21일 하남 제네시스 스튜디오에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후원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렉서스 코리아가 서울 용산구에 '렉서스 한강대로' 전시장을 새롭게 오픈,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박동훈)는 중형 SUV QM6의 글로벌 판매 모델인 '꼴레오스(KOLEOS)'가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인 2017 유로 NCAP(Euro NCAP, 유럽 자동차 안전도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아우디폭스바겐 코리아는 9월 1일부로 르네 코네베아그 전 아우디 홍콩·마카오의 총괄사장을 그룹 총괄사장에 임명했다.
BMW 그룹 코리아가 주행거리가 최대 208km까지 늘어난 'BMW i3 94Ah'의 공식 판매를 시작한다.
유알오는 9월 8일부터 10일까지 일산 킨텍스 1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