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시스, 신규 브랜드 캠페인·사업 전략·사무환경 트렌드 발표

신명진 2017-05-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무환경 전문 기업 퍼시스(대표 이종태)가 31일 서울 송파구 오금동에 위치한 퍼시스 본사에서 '퍼시스 사무환경 세미나 2017'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퍼시스는 신규 브랜드 캠페인을 소개하고, 사업전략 및 최신 사무환경 트렌드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IT기술과 통신 환경의 발전으로 협업과 소통의 중요성이 증가한 '오피스 4.0 시대'를 맞아 대한민국 사무환경의 변화를 선도하고자 하는 브랜드 비전을 밝힌 것.

퍼시스는 오랜 기간 쌓아온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연평균 17% 성장을 목표로 2021년까지 5,000억 이상의 매출 달성을 계획하고 있다.

퍼시스는 브랜드 성장을 위한 3대 핵심 방안으로 ▷사무환경 전문성 강화 ▷공간을 통한 고객 경험의 혁신 ▷신규 브랜드 캠페인 '사무환경이 문화를 만듭니다'를 꼽았다.

먼저, 퍼시스는 사무환경 컨설팅이라는 고유의 역량을 바탕으로 최신 트렌드를 적용한 새로운 오피스 솔루션을 선보이며, 엄격한 관리와 투자를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차별화된 공간을 통한 고객 경험의 혁신 및 접점 확대를 위해 본사 로비와 쇼룸, '퍼포밍 오피스' 콘셉트로 조성한 비즈니스 센터, 전시장 등 브랜드의 주요 공간들을 리뉴얼하는 'Office we love'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퍼시스는 올해부터 새롭게 선보이는 브랜드 캠페인 '사무환경이 문화를 만듭니다'를 통해 국내 사무환경 시장을 선도하는 대표 브랜드로서 회사와 조직에 의미있는 변화를 제공하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퍼시스 사무환경 기획팀이 연구하고 도출해낸 최신 사무환경 트렌드를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됐다.

'일하고 싶은 오피스의 조건'을 주제로 페이스북, GS리테일, 네슬레코리아 등 실제 사무환경 개선 사례와 연구 결과를 선보이며, ▷기업의 비전과 업의 특성을 이해한 오피스 ▷공간과 가구에 대한 고정관념을 탈피한 오피스 ▷업무 방식에 따라 자율적으로 선택해 일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오피스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퍼시스 대표이사 이종태 부회장은 "이미 많은 기업들이 기업문화에 맞는 사무환경을 하나의 핵심 경영 전략으로 보고 구성원이 행복해 지는 변화를 추구하는데 많은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며, "앞으로도 퍼시스는 독창적인 디자인과 기술력, 오랜 기간 쌓아온 전문성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좋은 사무환경을 통해 소비자가 얻을 수 있는 가치들에 대해 알리고 긍정적인 인식 변화를 주도해 나가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퍼시스 사무환경 세미나 2017'은 송파구 오금동 퍼시스 본사에서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총 3일간 진행되며, 사무환경 및 기업문화와 관련한 내∙외부 전문가의 다채로운 강연과 제품 전시 및 체험의 기회,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이 준비되어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뷰티 이미용 가전 전문브랜드 플라이코(FLYCO)에서는 모발 손상없이 건조시켜 모근의 건강을 유지해주는 온도를 찾아 만들어진 가정용 헤어드라이기 'FH6266KR'를 특별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워치메이커 파네라이는 제품군을 확장하고 브랜드 경험을 강화하기 위해 매뉴얼 와인딩 무브먼트가 탑재된 타임피스를 출시했다.
덴마크 시계 브랜드 스코브 안데르센은 2일부터 다이버워치인 1926 At'SEA(앳씨) 오토매틱의 2차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표정있는가구' 에몬스(대표이사·회장 김경수)는 한국표준협회(KSA)가 주관하는 '2020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KS-WEI)' 가정용 가구 부문 3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몽블랑(Montblanc)은 소설 레미제라블과 노트르담 드 파리의 작가 빅토르 위고(Victor Hugo)를 기리는 특별한 올해의 작가 에디션, '오마주 투 빅토르 위고'를 선보인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