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내 아티스트를 빛나게, 팬덤기반 아티스트 성장 플랫폼 '씨소(SeeSo)'

임선규 2017-06-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멜리펀트(대표 박재환)의 '씨소(SeeSo)'는 팬덤기반 아티스트 성장 플랫폼이다. 신인 및 언더그라운드 아티스트들이 팬덤을 만들어 본인을 알리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티스트나 팬이라면 누구나 영상을 올리고 서로 소통할 수 있고, 아티스트는 팬들의 후원을 통해 창작활동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아래는 박재환 멜리펀트 대표이사와의 일문일답이다.

Q. 씨소(SeeSo)에 대해 소개해달라.

A: 씨소는 지난 2014년 소셜 동영상 서비스로 시작해 팬덤기반 아티스트 성장 플랫폼으로 진화했다. 2016년인 작년 초 론칭 후 최근 6개월 동안 약 35,000여 명 이상의 팬들을 모아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는 상황이다. 아티스트나 팬들이 직접 소개나 공연 영상을 업로드하고 소통하는 과정을 통해 팬들이 아티스트를 발굴하고 스타로 성장시키기 위한 크라우드형 스타발굴 서비스라고도 볼 수 있다.

Q. 씨소(SeeSo)의 차별점은 무엇인지.

A: 첫번째로 씨소에는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반 콘텐츠 추천 알고리즘이 적용됐다. 팬들에게는 새로운 아티스트를, 아티스트에게는 새로운 팬들을 자동으로 추천해주는 과정을 통해 팬들은 아티스트를 발굴하고 아티스트는 새로운 후원 기반을 마련할 수 있게 된다. 두번째는 팬들이 직접 아티스트를 후원하고 성장시키는 새로운 방식의 서비스라는 점이다. 기존의 크라우드 펀딩과 같은 과정이 아닌 팬들이 직접 아티스트들에게 커피 한 잔부터 치킨, 영화, 맥주, 연습실비, 공연비 등 다양한 후원을 손쉽게 터치 몇 번만으로도 후원이 가능하다.

Q. 현재 아티스트와 팬덤 현황은.

A. 현재 국내 인디 아티스트 500여 명이 등록돼 있고 팬들이 직접 뮤지션 공연 영상을 업로드한 개수는 약 13,000여 개가 넘은 상황이다.

Q. 앞으로의 계획이 궁금하다.

A. 올해 하반기까지 현재 아티스트 등록자 수 500여 명에서 3,000여 명까지 그리고 약 30,000여 명의 팬덤을 100,000여 명의 팬덤으로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또한 영문버전 출시에 맞춰서 동남아 및 북미, 유럽 시장에 새로운 크라우드형 스타발굴 서비스 플랫폼으로 자리잡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9V고속지원이 가능한 아트뮤의 무선충전패드의 정식 명칭은 '네오퀵 와이어리스 차저'입니다. 패드형으로 되어있어서 갤럭시s6엣지 플러스 이후 고속 무선충전기능을 지원하는 스마트폰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유아동 완구 종합쇼핑몰 '홀릭베이비'는 오는 7월 6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 & 키즈페어'에 참가해 상상력을 키워주는 오감형 놀이 완구를 선보인다.
벨레다 코리아는 오는 7월 6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 & 키즈페어'에 참가해 벨레다와 세컨 브랜드인 에코코스메틱스를 선보인다.
'GSMA 혁신 시티'가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상하이에서 5번째 해를 맞이하면서 다시 선보인다고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가 19일 발표했다.
페이크아이즈는 오는 6월 28일부터 7월 1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MWC 상하이 2017'에 참가해 Gun-Controller 기반 온라인 멀티플레이 모바일 VR FPS 게임 '콜로니 어벤저스'를 선보인다.
클레어는 6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